| 묵상나눔터 | 정기구독신청 |

하나님 나라의 비유 3

본문의 중심내용

농부 모르게 스스로 땅이 씨를 키우듯 하나님 나라는 하나님께만 달려 있습니다. 작은 겨자씨가 크게 자라듯 하나님 나라의 끝은 처음과 다르게 창대할 것입니다.


[ 마가복음 4:26 - 4:34 ] (찬송210장)

26또 이르시되 하나님의 나라는 사람이 씨를 땅에 뿌림과 같으니 27그가 밤낮 자고 깨고 하는 중에 씨가 나서 자라되 어떻게 그리 되는지를 알지 못하느니라 28땅이 스스로 열매를 맺되 처음에는 싹이요 다음에는 이삭이요 그 다음에는 이삭에 충실한 곡식이라 29열매가 익으면 곧 낫을 대나니 이는 추수 때가 이르렀음이라

30또 이르시되 우리가 하나님의 나라를 어떻게 비교하며 또 무슨 비유로 나타낼까 31겨자씨 한 알과 같으니 땅에 심길 때에는 땅 위의 모든 씨보다 작은 것이로되 32심긴 후에는 자라서 모든 풀보다 커지며 큰 가지를 내나니 공중의 새들이 그 그늘에 깃들일 만큼 되느니라

33예수께서 이러한 많은 비유로 그들이 알아 들을 수 있는 대로 말씀을 가르치시되 34비유가 아니면 말씀하지 아니하시고 다만 혼자 계실 때에 그 제자들에게 모든 것을 해석하시더라

하나님은 어떤 분입니까?

33,34절 누구나 비유를 들을 수 있지만, 비유 속에 ‘감추인 것’은 제자들에게만 알려주십니다. 그러므로 ‘비유로 말씀하셨다’는 것은 예수님이 말씀을 듣기만 하는 ‘무리’와, 말씀대로 사는 ‘제자’를 구분하셨다는 뜻입니다. 오늘날은 비유의 의미까지 모든 이에게 공개되어 있지만, 비유의 의도는 여전히 유효합니다. 예수님은 찾는 자가 적은 좁은 길의 사람을 찾고 계십니다.

내게주시는교훈은무엇입니까?

26-29절 농부가 씨를 뿌리는 미미한 행동과 추수라는 엄청난 결실이 대조되고 있습니다. 곡식은 농부가 깨든지 자든지 자라지만, 농부는 어떻게 그렇게 되는지 알지 못합니다. 다만 땅이 싹을 내고 이삭을 내고 충실한 곡식이 되게 하는 것을 지켜본 후 추수할 뿐입니다. 하나님 나라의 진행도 인간의 능력과 지혜보다 하나님의 주권적 통치에 달려 있습니다. 농부가 곡식이 여물어 결실하는 과정을 모르듯, 우리도 매번 하나님 나라의 성장을 확인할 수는 없습니다. 하나님 나라의 역사는 늘 승리의 역사지만, 그것이 매순간 불의가 패하고 정의가 승리하거나 획기적인 수적 성장 또는 기적적인 치유의 역사로 확인되는 것은 아닙니다. 하지만 늘 하나님이 주도하시고 복음 안에 생명이 있기에, 그 나라의 역사는 중단되지 않고 왕의 지혜와 능력으로 진행될 것입니다. 우리가 할 일은 왕의 뜻을 잘 살펴서 헤아린 만큼 순종하고 확인한 만큼 찬양하며 깨달은 만큼 신뢰하는 것입니다.

30-32절 보잘것없이 작은 겨자씨 한 알과 그 씨에서 자란 큰 식물이 대조되고 있습니다. 겨자씨 한 알에서 모든 풀보다 더 크고 새들이 깃들 만큼 큰 가지를 내리라고는 상상하기 어렵습니다. 이와 같이 하나님 나라의 미약한 시작을 보면서 아무도 그 창대한 결말을 기대하지 못할 것입니다. 제국의 수도가 아닌 식민지의 변방인 갈릴리의 젊은 목수로부터 시작된 복음이 한 세대가 지나기 전에 제국의 수도까지 퍼지고, 고문당하고 죽임 당하던 자들의 복음 앞에 황제까지 굴복하리라고 예상한 사람은 없을 것입니다. 그리고 지금은 그 말씀대로 세상 곳곳에서 그 목수의 통치에 복종하는 자들이 그분을 예배하고 있습니다.

기도
공동체-보이지 않지만 힘 있게 진행하는 주의 나라를 믿게 하소서.
열방-아프리카 사헬 지역 8개국에서 지난 4년 동안 분쟁으로 13,263개 학교가 문을 닫아야 했다. 이 지역의 정치적 불안 요소들이 제거되어 학교 밖 아이들이 위험과 학대에서 벗어날 수 있도록
SWIM 후원하기
예금주 : 세계인터넷선교협의회
우리은행 : 1006-980-321700
하나은행 : 573-910004-21105
국민은행 : 387201-01-088376
정기후원 일시후원
본 메일은 SWIM 메일 수신에 동의하신 분에게만 발송되는 발신전용 메일입니다. 메일 수신을 원치 않으시면 www.swim.org에 접속, QTLife>QT신청하기>메일그만받기(바로가기)에서 직접 처리하시거나, swim@swim.org로수신 거부 메일 보내주시기 바랍니다.

| Tel : 02-796-3217 | Email : swim@swim.org |
자료제공 : (사)한국성서유니온선교회 / TEL : 02)2202-0091 정기구독/쇼핑몰문의 02-6339-1277 E-mail : webmaster@su.or.kr
"매일성경 컨텐츠는 (사)한국성서유니온선교회로부터 제공받았으며 모든 컨텐츠 저작권은 (사)한국성서유니온선교회에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