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묵상나눔터 | 정기구독신청 |

베드로를 부르신 예수님

본문의 중심내용

예수님은 베드로에게 만선의 기적을 베푸시고 그를 제자로 부르십니다. 예수님의 능력을 경험한 베드로는 모든 것을 버려두고 예수님을 따릅니다.


[ 누가복음 5:1 - 5:11 ] (찬송324장)

배 위에서 전해진 말씀
1무리가 몰려와서 하나님의 말씀을 들을새 예수는 게네사렛 호숫가에 서서 2호숫가에 배 두 척이 있는 것을 보시니 어부들은 배에서 나와서 그물을 씻는지라 3예수께서 한 배에 오르시니 그 배는 시몬의 배라 육지에서 조금 떼기를 청하시고 앉으사 배에서 무리를 가르치시더니

배를 가득 채운 물고기
4말씀을 마치시고 시몬에게 이르시되 깊은 데로 가서 그물을 내려 고기를 잡으라 5시몬이 대답하여 이르되 선생님 우리들이 밤이 새도록 수고하였으되 잡은 것이 없지마는 말씀에 의지하여 내가 그물을 내리리이다 하고 6그렇게 하니 고기를 잡은 것이 심히 많아 그물이 찢어지는지라 7이에 다른 배에 있는 동무들에게 손짓하여 와서 도와 달라 하니 그들이 와서 두 배에 채우매 잠기게 되었더라

삶을 걸 만한 사명
8시몬 베드로가 이를 보고 예수의 무릎 아래에 엎드려 이르되 주여 나를 떠나소서 나는 죄인이로소이다 하니 9이는 자기 및 자기와 함께 있는 모든 사람이 고기 잡힌 것으로 말미암아 놀라고 10세베대의 아들로서 시몬의 동업자인 야고보와 요한도 놀랐음이라 예수께서 시몬에게 이르시되 무서워하지 말라 이제 후로는 네가 사람을 취하리라 하시니 11그들이 배들을 육지에 대고 모든 것을 버려 두고 예수를 따르니라

하나님은 어떤 분입니까?

전체 우리 눈높이에 맞춰 다가오시되 우리 눈높이를 높여주시고, 우리 보폭에 맞게 이끄시되 우리 보폭을 넓혀주십니다. 예수님은 베드로를 처음 만났을 때 그에게 새로운 이름을 주셨고(요 1:40-42), 그의 배를 빌려 가르치신 후에 더 깊은 데로 나아가 그물을 던지는 순종을 요구하셨습니다. 그리고 그의 배를 물고기로 가득 채우는 기적을 보여주신 후에, 그를 하나님 나라의 일꾼으로 부르셨습니다. 이러한 점진적인 인도 속에서 베드로는 예수님을 ‘주’로 알아보았고, 그의 삶을 주께 의탁하는 데까지 나아갈 수 있었습니다. 예수님은 우리가 스스로 복음에 반응하기까지 세밀하게 자신을 알려주시고, 우리가 포기하지 않도록 점차적으로 순종을 요구하십니다. 주님의 섬세한 손길에 우리 믿음이 날마다 자라나고 있습니다.

8,10b절 능력이 부족하고 자격이 미달인 나를 부르셔서 주님의 사역을 이어가게 하십니다. 베드로는 그의 배 위에서 펼쳐지는 하나님 나라와 그 나라의 왕이신 예수님의 능력을 목격하고, 그 나라와 동떨어진 비천한 자신의 모습을 보았습니다. 그의 마음은 “주여, 나를 떠나소서. 나는 죄인이로소이다” 하는 고백에 고스란히 담겨 있었습니다. 그러나 예수님은 스스로 부적격자라고 생각한 베드로를 불러 ‘사람들을 하나님 나라로 이끄는 일’을 맡기셨습니다. 베드로의 자격은 예수님의 부르심이 보장했고, 그에게 없는 능력은 만선의 기적을 베푸신 예수님의 능력으로 채워질 것입니다. 내게 예수님의 제자가 될 만한 자격이나 그분의 사역을 이어갈 능력이 없는 것은 사실입니다. 그러나 나를 제자로 부르신 그분의 능력이 나를 덮고 있는 것 역시 사실입니다.

내게주시는교훈은무엇입니까?

10b,11절 베드로는 ‘사람을 취할 것’이라는 사명을 위해 자신의 모든 것을 버림으로 예수님의 제자가 되었습니다. 이 세상에는 예수님의 제자들이 ‘취해야 할 사람들’, 곧 죄의 권세 아래 인간의 존엄이 훼손된 사람들, 힘없고 가난하여 고통을 겪는 사람들이 셀 수 없이 많습니다. 이들을 외면한 채, 자기 배를 불리는 사람이 예수님의 제자일 수 없습니다. 예수님의 제자는 다른 사람을 살리기 위해 자기 성공을 버릴 줄 아는 사람입니다.

기도
공동체-예수님이 앞서가신 대로 성공의 길이 아닌 섬김의 길, 사명의 길로 이끌어주소서.
열방-미얀마의 소수민족 중의 하나인 카친(Kachin)족의 고아들로 이루어진 난민캠프에 한 NGO에서 봉제교육을 진행하며 취업훈련을 시작했다. 이를 통해 그들이 희망을 갖고 삶을 준비할 수 있도록
SWIM 후원하기
예금주 : 세계인터넷선교협의회
우리은행 : 1006-980-321700
하나은행 : 573-910004-21105
국민은행 : 387201-01-088376
정기후원 일시후원
본 메일은 SWIM 메일 수신에 동의하신 분에게만 발송되는 발신전용 메일입니다. 메일 수신을 원치 않으시면 www.swim.org에 접속, QTLife>QT신청하기>메일그만받기(바로가기)에서 직접 처리하시거나, swim@swim.org로수신 거부 메일 보내주시기 바랍니다.

| Tel : 02-796-3217 | Email : swim@swim.org |
자료제공 : (사)한국성서유니온선교회 / TEL : 02)2202-0091 정기구독/쇼핑몰문의 02-6339-1277 E-mail : webmaster@su.or.kr
"매일성경 컨텐츠는 (사)한국성서유니온선교회로부터 제공받았으며 모든 컨텐츠 저작권은 (사)한국성서유니온선교회에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