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묵상나눔터 | 정기구독신청 |

아합의 길을 따른 여호람

본문의 중심내용

여호람은 왕이 된 후, 자신의 모든 형제를 죽이고 이스라엘 왕들의 악한 길로 행합니다. 그럼에도 하나님은 다윗에게 하신 언약을 기억하시고 그의 왕위를 보존하십니다.


[ 역대하 21:2 - 21:20 ] (찬송510장)

여호람의 악행과 하나님의 은혜
2여호사밧의 아들 여호람의 아우들 아사랴와 여히엘과 스가랴와 아사랴와 미가엘과 스바댜는 다 유다 왕 여호사밧의 아들들이라 3그의 아버지가 그들에게는 은금과 보물과 유다 견고한 성읍들을 선물로 후히 주었고 여호람은 장자이므로 왕위를 주었더니 4여호람이 그의 아버지의 왕국을 다스리게 되어 세력을 얻은 후에 그의 모든 아우들과 이스라엘 방백들 중 몇 사람을 칼로 죽였더라 5여호람이 왕위에 오를 때에 나이가 삼십이 세라 예루살렘에서 팔 년 동안 다스리니라 6그가 이스라엘 왕들의 길로 행하여 아합의 집과 같이 하였으니 이는 아합의 딸이 그의 아내가 되었음이라 그가 여호와 보시기에 악을 행하였으나 7여호와께서 다윗의 집을 멸하기를 즐겨하지 아니하셨음은 이전에 다윗과 더불어 언약을 세우시고 또 다윗과 그의 자손에게 항상 등불을 주겠다고 말씀하셨음이더라

에돔과 립나의 배반
8여호람 때에 에돔이 배반하여 유다의 지배하에서 벗어나 자기 위에 왕을 세우므로 9여호람이 지휘관들과 모든 병거를 거느리고 출정하였더니 밤에 일어나서 자기를 에워싼 에돔 사람과 그 병거의 지휘관들을 쳤더라 10이와 같이 에돔이 배반하여 유다의 지배하에서 벗어났더니 오늘까지 그러하였으며 그 때에 립나도 배반하여 여호람의 지배 하에서 벗어났으니 이는 그가 그의 조상들의 하나님 여호와를 버렸음이더라 11여호람이 또 유다 여러 산에 산당을 세워 예루살렘 주민으로 음행하게 하고 또 유다를 미혹하게 하였으므로

엘리야를 통한 하나님의 심판 예고
12선지자 엘리야가 여호람에게 글을 보내어 이르되 왕의 조상 다윗의 하나님 여호와께서 이같이 말씀하시기를 네가 네 아비 여호사밧의 길과 유다 왕 아사의 길로 행하지 아니하고 13오직 이스라엘 왕들의 길로 행하여 유다와 예루살렘 주민들이 음행하게 하기를 아합의 집이 음행하듯 하며 또 네 아비 집에서 너보다 착한 아우들을 죽였으니 14여호와가 네 백성과 네 자녀들과 네 아내들과 네 모든 재물을 큰 재앙으로 치시리라 15또 너는 창자에 중병이 들고 그 병이 날로 중하여 창자가 빠져나오리라 하셨다 하였더라

블레셋, 아라비아의 배반과 여호람의 병
16여호와께서 블레셋 사람들과 구스에서 가까운 아라비아 사람들의 마음을 격동시키사 여호람을 치게 하셨으므로 17그들이 올라와서 유다를 침략하여 왕궁의 모든 재물과 그의 아들들과 아내들을 탈취하였으므로 막내 아들 여호아하스 외에는 한 아들도 남지 아니하였더라 18이 모든 일 후에 여호와께서 여호람을 치사 능히 고치지 못할 병이 그 창자에 들게 하셨으므로 19여러 날 후 이 년 만에 그의 창자가 그 병으로 말미암아 빠져나오매 그가 그 심한 병으로 죽으니 백성이 그들의 조상들에게 분향하던 것 같이 그에게 분향하지 아니하였으며 20여호람이 삼십이 세에 즉위하고 예루살렘에서 팔 년 동안 다스리다가 아끼는 자 없이 세상을 떠났으며 무리가 그를 다윗 성에 장사하였으나 열왕의 묘실에는 두지 아니하였더라

하나님은 어떤 분입니까?

7,12-15절 악인도 돌이켜 회복되기를 바라십니다. 악인의 멸망이 아니라, 그조차 회개하여 구원에 이르는 것이 하나님의 뜻입니다(겔 18:23-32). 엘리야를 통해 여호람의 악행을 지적하고 징벌을 경고하신 것도 그에게 돌이킬 기회를 주신 것입니다. 그러나 여호람은 하나님의 경고에 귀 기울이지 않고 돌이킬 기회를 스스로 버림으로 고통스러운 최후를 맞이합니다. 하나님은 지금도 우리에게 여러 통로를 통해 문제를 들려주시고 돌이킬 기회를 주십니다. 회개의 기회를 놓치지 않도록 주께서 주시는 경고에 귀 기울이십시오.

내게주시는교훈은무엇입니까?

전체 자신의 안위만 추구하는 사람은 종종 이웃뿐 아니라, 자신까지도 위험에 빠트릴 수 있습니다. 여호람은 잠재적으로 자신의 왕권에 위협이 될 존재들을 제거하여 왕위를 견고히 하려 합니다. 그러나 왕권에 대한 집착에도 그의 치세는 팔 년에 불과하고, 그 기간에도 립나와 에돔에 대한 통솔권뿐 아니라, 자녀들까지 잃고 맙니다. 지금 우리가 살아가는 모든 시공간은 하나님의 통치를 받는 하나님의 소유, 하나님의 나라입니다. 나 혼자만 아니라, ‘나’와 ‘너’의 생명이 긴밀하게 연결되어 있습니다. 그런 의미에서 ‘네 이웃을 네 몸과 같이 사랑하라’(참조. 레 19:18; 마 19:19; 22:39; 막 12:31,33)는 말씀은 단순한 윤리적 명령이 아니라, 나와 너의 생명과 생존이 긴밀하게 연결되어 있다는 가르침이기도 합니다. 나만의 편리나 이익을 위해 이웃을 해롭게 하고 있지 않은지 돌아봅시다.

5-11절 오므리 왕조와의 동맹이 온 유다를 집어삼킵니다. 여호람은 아합의 딸과 혼인하여 다윗의 길을 버리고 오므리의 길을 따릅니다. 그는 짧은 통치 기간 동안 아사와 여호사밧이 이룩한 모든 신앙 전통을 허물어버립니다. 우리도 당장의 이익, 편리함, 또는 즐거움을 위해 선하지 않은 것들에 곁을 내어주고 있지 않습니까? ‘바리새파의 누룩과 헤롯의 누룩을 조심하라’(막 8:15)는 주님의 경고처럼 우리에게 사사로워 보이는 어떤 것일지라도 그것이 우리 삶을 삼키지 못하도록 늘 말씀으로 일상의 행위를 점검해야 합니다.

기도
공동체-일상에서 죄에 민감하게 반응하고 악과 타협하지 않도록 지켜주소서.
열방-방글라데시에 코로나19 확진 사례가 증가하면서 위기감이 증폭되고 있다. 의료체계가 열악한 방글라데시에 확진자가 감소하여 위기상황이 해소되도록
"매일성경 컨텐츠는 (사)한국성서유니온선교회로부터 제공받았으며 모든 컨텐츠 저작권은 (사)한국성서유니온선교회에 있습니다."
"매일성경 해설의 저작권은 성서유니온에 있습니다. 출처를 밝히지 않은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지하며,
출처를 밝히더라도 전재는 일부 내용(25%내)에 한하며, 단체 배포는 불가합니다."


| Tel : 02-796-3217 | Email : swim@swim.org |
자료제공 : (사)한국성서유니온선교회 / TEL : 02)2202-0091 정기구독/쇼핑몰문의 02-6339-1277 E-mail : webmaster@su.or.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