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묵상나눔터 | 정기구독신청 | 인쇄하기 |

악한 농부들

본문의 중심내용

성전 지도자들과 논쟁이 있은 후, 예수님은 악한 농부에 대한 이야기를 들려주십니다. 이 일로 종교 지도자들의 적개심은 더욱 깊어집니다.


[ 마가복음 12:1 - 12:17 ] (찬송82장)

악한 농부의 비유
1예수께서 비유로 그들에게 말씀하시되 한 사람이 포도원을 만들어 산울타리로 두르고 즙 짜는 틀을 만들고 망대를 지어서 농부들에게 세로 주고 타국에 갔더니 2때가 이르매 농부들에게 포도원 소출 얼마를 받으려고 한 종을 보내니 3그들이 종을 잡아 심히 때리고 거저 보내었거늘 4다시 다른 종을 보내니 그의 머리에 상처를 내고 능욕하였거늘 5또 다른 종을 보내니 그들이 그를 죽이고 또 그 외 많은 종들도 더러는 때리고 더러는 죽인지라 6이제 한 사람이 남았으니 곧 그가 사랑하는 아들이라 최후로 이를 보내며 이르되 내 아들은 존대하리라 하였더니 7그 농부들이 서로 말하되 이는 상속자니 자 죽이자 그러면 그 유산이 우리 것이 되리라 하고 8이에 잡아 죽여 포도원 밖에 내던졌느니라 9포도원 주인이 어떻게 하겠느냐 와서 그 농부들을 진멸하고 포도원을 다른 사람들에게 주리라 10너희가 성경에 건축자들이 버린 돌이 모퉁이의 머릿돌이 되었나니 11이것은 주로 말미암아 된 것이요 우리 눈에 놀랍도다 함을 읽어 보지도 못하였느냐 하시니라 12그들이 예수의 이 비유가 자기들을 가리켜 말씀하심인 줄 알고 잡고자 하되 무리를 두려워하여 예수를 두고 가니라

세금 논쟁
13그들이 예수의 말씀을 책잡으려 하여 바리새인과 헤롯당 중에서 사람을 보내매 14와서 이르되 선생님이여 우리가 아노니 당신은 참되시고 아무도 꺼리는 일이 없으시니 이는 사람을 외모로 보지 않고 오직 진리로써 하나님의 도를 가르치심이니이다 가이사에게 세금을 바치는 것이 옳으니이까 옳지 아니하니이까 15우리가 바치리이까 말리이까 한대 예수께서 그 외식함을 아시고 이르시되 어찌하여 나를 시험하느냐 데나리온 하나를 가져다가 내게 보이라 하시니 16가져왔거늘 예수께서 이르시되 이 형상과 이 글이 누구의 것이냐 이르되 가이사의 것이니이다 17이에 예수께서 이르시되 가이사의 것은 가이사에게, 하나님의 것은 하나님께 바치라 하시니 그들이 예수께 대하여 매우 놀랍게 여기더라

하나님은 어떤 분입니까?

1-9절 비유를 통해, 종교 지도자들의 완악함을 고발하시고, 앞으로 당하실 죽음도 예고하십니다. 비유에 나오는 주인은 ‘하나님’을, 포도원은 ‘이스라엘’을, 농부는 ‘이스라엘의 종교 지도자들’을, 주인이 보낸 종들은 ‘선지자’를, 마지막으로 주인의 사랑하는 아들은 ‘예수님’을 가리킵니다. 하나님이 보내신 선지자들을 능욕하고 죽였던 이들이 이제 아들까지 죽일 것입니다. 그들은 이 비유가 자신들을 가리킨다는 것을 알았지만(12절), 자기 모습을 돌아보는 대신 예수님을 잡으려고 함으로써 스스로 ‘악한 농부’임을 자인합니다. 예수님도 묵묵히 그 죽음의 길을 가심으로 ‘하나님의 아들’이심을 증명하실 것입니다.

10,11절 건축자의 버린 돌처럼 십자가에 달려 죽으시지만, 모퉁이의 머릿돌처럼 참 성전의 기초가 되실 것입니다. 옛 성전 건축자들에게 예수님은 어디에도 쓸모없어 버리는 돌에 지나지 않습니다. 성전을 사유화하여 재물을 축적하는 이들에게 예수님의 존재는 걸림돌일 뿐입니다. 그러나 하나님은 옛 성전을 무너뜨리시고 예수님을 머릿돌로 삼아 새 성전을 건축하십니다. 그리고 믿음의 백성이 그 돌에 잇대어 새 성전을 이루게 하십니다.

내게주시는교훈은무엇입니까?

13-15절 서로 반목하던 민족주의자 바리새인과 로마 권력의 하수인인 헤롯당이 공동의 적인 예수님을 무너뜨리기 위해 손을 잡습니다. 그들은 예수님이 무엇을 답하더라도 걸릴 수밖에 없는 완벽한 덫을 준비합니다. 그러나 예수님은 그들의 의도를 이미 간파하시고 지혜로운 답변으로 그들을 침묵하게 하십니다. 우리도 진리의 지식으로 단단히 무장할 때 진리를 해하는 대적의 공격에 맞설 수 있습니다.

16,17절 가이사의 것과 하나님의 것이 따로 있지 않습니다. 하나님의 형상으로 지음 받은 모든 사람이 하나님께 속한 자들이며 그들의 소유도 하나님의 것입니다. 이런 근본적이고 절대적인 기초 위에, 우리는 소유를 정당하고 적절하게 사용해야 합니다. 우리는 공동체의 한 일원으로서 우리 앞에 놓인 의무를 다하는 것이 옳습니다. 다만 그 모든 것이 하나님께 속한 것이라는 사실을 잊지 말아야 합니다.

기도
공동체-하나님의 나라를 대적하는 이들의 악한 계략을 간파하고 맞설 수 있는 지혜를 주소서.
열방-전 세계적으로 결핵으로 사망하는 사람이 연간 160만 명에 달한다. 각국 정부와 의료당국이 결핵을 퇴치하는 데 힘을 모으도록
| Tel : 02-796-3217 | Email : swim@swim.or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