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묵상나눔터 | 정기구독신청 | 인쇄하기 |

“우리가 알거니와 하나님을 사랑하는 자
곧 그 뜻대로 부르심을 입은 자들에게는
모든 것이 합력하여 선을 이루느니라.”

[로마서 8:28]

우리 성도들이 절대적으로 확신하는 것들이 있습니다. 예를 들어 배가 심히 요동할 때 우리는 하나님이 그 배 위에 앉아 계심을 확신합니다. 또 눈에 보이지 않는 하나님의 손길이 항상 이 세상 키 손잡이 위에 있어서 섭리가 어느 방향으로 흘러가든 여호와께서 그 키를 잡고 조종하신다는 것을 믿습니다. 우리는 이 확신 때문에 모든 것에 대처할 준비가 되어 있습니다. 우리는 사납게 일어나는 파도 저 너머를 보며 그 파도 위로 걸어오시는 예수님의 영을 봅니다. 또 “내니 두려워 말라”는 주님의 음성도 듣습니다. 하나님은 항상 지혜로우시다는 사실도 압니다. 이것을 아는 우리는 우연한 사고나 실수란 절대 없다고 자신있게 믿습니다. 일어나서는 안 될 일이 일어나는 법은 없다고 믿습니다. 그래서 이렇게 자신있게 말할 수 있습니다. “만일 내가 가진 모든 것을 잃어버리는 게 하나님의 뜻이라면, 나는 모든 것을 갖고 있느니 차라리 그걸 다 잃어버리겠다. 내가 최악의 재난을 당한다 해도, 만일 그게 하나님의 뜻이라면 그건 가장 지혜롭고 인자한 일이다.” “우리가 알거니와 하나님을 사랑하는 자 곧 그 뜻대로 부르심을 입은 자들에게는 모든 것이 합력하여 선을 이루느니라.” 성도인 우리는 이것을 단순히 이론적으로만 믿는 것이 아니라 분명한 사실로 압니다. 지금까지 모든 것이 선을 위해 역사했습니다. 유해한 마약도 적당한 비율로 섞으면 치료 효과를 발했으며, 랜싯의 예리한 날도 당당한 육신의 상처를 깨끗이 씻어 내고 그 치유를 촉진시켰습니다. 지금까지 일어난 모든 사건이 하나님의 가장 복된 결과들을 나타내는 방향으로 역사해 왔습니다. 그래서 우리는 하나님이 모든 것을 다스리실 뿐 아니라 지혜롭게 다스리시며 악에서 선을 이끌어내신다는 사실을 믿게 되었습니다. 그 믿음으로 더욱 확신을 얻어 시련이 닥쳐올 때마다 그 모든 시련도 차분히 맞이할 수 있게 되었습니다. 우리는 진심으로 모든 것을 다 감수하겠다는 심정으로 하나님께 이렇게 기도할 수 있습니다. “나의 하나님이시여, 그것이 하나님으로부터 오는 한 아버지께서 원하시는 게 무엇이든 제게 보내십시오. 주의 자녀 중 어느 누구도 아버지의 식탁에서 나쁜 것을 얻은 자가 없습니다.”

“내 영혼아, ‘하나님이 내 염려를 어떻게 없애실 수 있다는 거야?’라고 말하지 말라.
전능하신 하나님은 어느 곳에나 그의 종들을 갖고 계시며 그의 방법은 감탄할 정도로 탁월하며 그의 가슴은 말할 수 없이 자비하다는 사실을 기억하라.
또 하나님은 그의 때보다 앞서 행하시거나 그의 때보다 늦게 행하시지 않고 항상 하나님의 때에 행하신다는 사실을 기억하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