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묵상나눔터 | 정기구독신청 | 인쇄하기 |

조용히 기다리고 두려워 마라
Bible 속으로

이사야 7:1 - 7:7
1. 웃시야의 손자이며 요담의 아들인 아하스가 유다의 왕으로 다스릴 때 아람의 르신 왕과 르말리야의 아들인 이스라엘 왕 베가가 예루살렘과 전투를 하기 위해 올라왔다. 그러나 그들은 예루살렘을 정복할 수 없었다.
2. 다윗 왕실에 “아람이 *에브라임에 진을 쳤다”라는 말이 전해졌다. 그러자 아하스와 그 백성의 마음이 마치 숲 속의 나무들이 바람 앞에서 흔들리듯 떨렸다.
3. 그러자 여호와께서 이사야에게 말씀하셨다. “너와 네 아들 *스알야숩은 ‘세탁자의 들판’ 길 가에 있는 윗저수지의 수로 끝으로 나가서 아하스를 만나거라.
4. 그리고 그에게 이렇게 말하여라. ‘조용히 기다리고 두려워하지 마라. 아람 왕 르신과 르말리야의 아들이 분노한다 할지라도 그들은 연기 나는 두 *부지깽이 토막에 불과하니 거기에 마음 약해지지 마라.
5. 아람과 에브라임과 르말리야의 아들이 음모를 꾸미며 말하기를
6. 우리가 유다로 밀고 올라가 겁을 주고 침입해서는 다브엘의 아들을 왕으로 세워 버리자고 하지만
7. 주 여호와가 말한다. 그런 일은 일어나지 않는다. 그런 일은 없을 것이다.


*에브라임: 북이스라엘을 의미함
*부지깽이: 아궁이에 불을 땔 때에 쓰는 나무 막대기

말씀콩닥

북 이스라엘과 아람이 힘을 합쳐 남 유다를 공격하기 위해 예루살렘에 올라왔어요. 유다 왕 아하스와 백성들은 벌벌 떨고 있었지요. 이때 하나님은 아하스를 두려워하지 말고 조용히 그냥 기다리라고 하셨어요. 북 이스라엘과 아람이 악한 계획을 꾸밀지라도 그 계획은 이루어지지 않을 거라고 말씀하셨죠. 왜냐하면 모든 일은 하나님의 계획과 손 안에서 이루어지기 때문이에요. 큰 문제덩어리보다 훨씬 더 크신 하나님을 바라봐야 해요.


남 유다는 아람 왕과 북 이스라엘 왕의 힘 앞에 두려워 떨지 말고 하나님을 믿으며 기다려야 해요.

기도하기
하나님, 모든 문제보다 훨씬 더 크신 하나님을 믿어요. 어려움을 만났을 때 조용히 기다리며 하나님이 하시는 놀라운 일을 보게 해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