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묵상나눔터 | 정기구독신청 |

생명 없는 우상을 의지하면 생명 없는 삶이 됩니다 영상큐티보기

오늘의 찬양
322. 세상의 헛된 신을 버리고 [(구)357장]
1. 세상의 헛된 신을 버리고 하나님 이름 높여 기리세 온 천하 백성 모두 나와서 다 같이 하나님만 섬기세
2. 세상의 헛된 우상 버리고 인간의 모든 부귀 영화와 거짓과 불의 모두 버리고 온전히 하나님만 섬기세
3. 주님의 백성 서로 헤아려 시기와 미움 아주 버리고 하나님 만을 홀로 섬기는 천국을 어서 이뤄주소서 아멘

(경배와 찬양) 하늘 위에 주님밖에 내가 사모할 자 이 세상에 없네 내 맘과 힘은 믿을 수 없네 오직 한 가지 그 진리를 믿네 주는 나의 힘이요 주는 나의 힘이요 주는 나의 힘이요 영원히 주를 의지하리 주는 나의 힘이요 주는 나의 힘이요 주는 나의 힘이요 영원히 주를 의지하리 영원히


시편 135:15 - 135:21
15 열국의 우상은 은금이요 사람의 손으로 만든 것이라
16 입이 있어도 말하지 못하며 눈이 있어도 보지 못하며
17 귀가 있어도 듣지 못하며 그들의 입에는 아무 호흡도 없나니
18 그것을 만든 자와 그것을 의지하는 자가 다 그것과 같으리로다
19 이스라엘 족속아 여호와를 송축하라 아론의 족속아 여호와를 송축하라
20 레위 족속아 여호와를 송축하라 여호와를 경외하는 너희들아 여호와를 송축하라
21 예루살렘에 계시는 여호와는 시온에서 찬송을 받으실지어다 할렐루야
본문해설

[오늘의 말씀 요약]
열국의 은금 우상은 사람의 손으로 만든 것입니다. 그것들은 말하지 못하고, 보지 못하고, 듣지 못하며, 아무 호흡도 없습니다. 우상을 만든 자와 의지하는 자가 다 그것과 같게 됩니다. 하나님을 경외하는 이스라엘은 그분을 송축해야 합니다. 하나님은 시온에서 찬송받으실 것입니다.


사람의 손으로 만든 우상 135:15~18
하나님은 흙으로 사람을 지으시고 생기를 그 코에 불어 넣어 생령이 되게 하셨습니다(창 2:7). 그런데 사람이 하나님 흉내를 내어 물질로 형상을 만들어도, 자기 호흡을 불어 넣어 그 대상이 살아 있는 존재가 되게 하지는 못합니다. 우상은 생명도 인격도 없는 허무한 대상에 불과합니다. 우상을 만든 자와 그것을 의지하는 자는 그 우상과 같게 됩니다. 하나님과의 소통이 막혀 영적 실상을 인지하지 못하고, 물질이 썩듯 마음이 부패합니다(16~17절; 사 6:9; 고후 11:3). 전능자 하나님만을 의지하고 섬겨야 할 백성의 마음이 무능한 우상에게로 향하면 하나님의 질투를 불러일으킵니다. 하나님이 엄히 경고하셨듯 우상 숭배자들에게는 죄를 갚으시는 하나님의 진노가 임합니다(출 20:4~5).

시온에서 찬송받으실 하나님 135:19~21
하나님을 찬양하지 않는 사람은 그 자신이나 우상을 높이고 있는 것과 다름없습니다. 찬송은 성소에서 봉사하는 제사장들이나 레위 사람들만 하는 일이 아닙니다. 하나님을 경외하는 백성 모두가 전심으로 행할 바입니다. 우상과 견줄 수 없는 참신이신 하나님이 예루살렘에 계시기에 그분을 송축함은 시온(예루살렘)의 모든 백성이 매일 즐겁게 할 일입니다. 하나님의 임재가 얼마나 영광스러운 것인지 알지 못한 채 그분을 높이지 않는 행태는 그가 목이 곧고 지각이 없는 백성이라는 증거입니다(신 9:12~13; 렘 4:22). 찬양은 예배 공동체로 모인 성도가 임마누엘 하나님께 감사의 마음을 공식적으로 표현하는 언어입니다(골 3:16).

더 깊은 묵상
● 우상을 만들고 의지하는 사람은 어떻게 되나요? 내가 요즘 생명력 없이 살고 있다면 그 이유는 무엇인지 점검해 보세요.
● 하나님은 어디에서 누구로부터 송축과 찬양을 받으시나요? 나는 예배의 능동적 참여자임을 어떻게 나타내고 있나요?
오늘의 기도
저 자신의 욕망을 위해 만들어 의지하는 우상을 제거하기 원합니다. 화려한 겉모습과 재물과 세상 것에 자꾸 마음을 빼앗기는 제게 경고로 주시는 말씀을 귀담아듣게 하소서. 살아 계신 하나님을 경외하는 성도들의 입술과 삶을 통해 하나님만 높임받으소서.
| Tel : 02-796-3217 | Email : swim@swim.org | Update : 김은주, 엄재성
자료제공 : (사)두란노서원 | Tel : 02-2078-3200 | Email : qtlife@duranno.com
All Rights Reserved (c)DURANNO | "생명의 삶 텍스트 콘텐츠 저작권은 두란노서원에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