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묵상나눔터 | 정기구독신청 | 인쇄하기 |

교회 지도자는 성도의 거울입니다 영상큐티보기

오늘의 찬양
내가 매일 기쁘게 [(구)427장]
1. 내가 매일 기쁘게 순례의 길 행함은 주의 팔이 나를 안보함이요 내가 주의 큰 복을 받는 참된 비결은 주의 영이 함께 함이라
2. 전에 죄에 빠져서 평안함이 없을 때 예수 십자가의 공로 힘 입어 그 발 아래 엎드려 참된 평화 얻음은 주의 영이 함께 함이라
3. 나와 동행하시고 모든 염려 아시니 나는 숲의 새와 같이 기쁘다 내가 기쁜 맘으로 주의 뜻을 행함은 주의 영이 함께함이라
4. 세상 모든 욕망과 나의 모든 정욕은 십자가에 이미 못을 박았네 어둔 밤이 지나고 무거운 짐 벗으니 주의 영이 함께함이라
[후렴]
성령이 계시네 할렐루야 함께 하시네 좁은 길을 걸으며 밤낮 기뻐하는 것 주의 영이 함께함이라


디모데전서 5:17 - 5:25
17 잘 다스리는 장로들은 배나 존경할 자로 알되 말씀과 가르침에 수고하는 이들에게는 더욱 그리할 것이니라 18 성경에 일렀으되 곡식을 밟아 떠는 소의 입에 망을 씌우지 말라 하였고 또 일꾼이 그 삯을 받는 것은 마땅하다 하였느니라
19 장로에 대한 고발은 두세 증인이 없으면 받지 말 것이요 20 범죄한 자들을 모든 사람 앞에서 꾸짖어 나머지 사람들로 두려워하게 하라
21 하나님과 그리스도 예수와 택하심을 받은 천사들 앞에서 내가 엄히 명하노니 너는 편견이 없이 이것들을 지켜 아무 일도 불공평하게 하지 말며 22 아무에게나 경솔히 안수하지 말고 다른 사람의 죄에 간섭하지 말며 네 자신을 지켜 정결하게 하라 23 이제부터는 물만 마시지 말고 네 위장과 자주 나는 병을 위하여는 포도주를 조금씩 쓰라 24 어떤 사람들의 죄는 밝히 드러나 먼저 심판에 나아가고 어떤 사람들의 죄는 그 뒤를 따르나니
.
25 이와 같이 선행도 밝히 드러나고 그렇지 아니한 것도 숨길 수 없느니라

묵상도우미
장로(17절) 교회의 감독으로, 집회를 인도하며 회중을 가르치고 지도한다.



본문해설

[오늘의 말씀 요약]
바울은 잘 다스리는 장로들과 말씀과 가르침에 수고하는 이들을 더욱 존경하라고 말합니다. 장로를 치리해야 할 경우에는 모든 사람 앞에서 꾸짖되 편견 없이 공평하게 하며, 아무에게나 경솔히 안수하지 말라고 교훈 합니다. 죄와 선한 일은 결국 명백히 드러나기 때문입니다.


모든 것이 드러나기에 5:17~25
심은 대로 거두는 것은 진리입니다. 현세에서도 그렇지만 내세에서는 그것이 더욱 분명합니다. 바울은 디모데에게 교회 공동체의 지도자에 대한 목회적 조언을 합니다. 말씀과 가르침에 수고하는 지도자들을 존경해야 하며, 혹시 그들이 죄를 범했을 때는 교회 안에서 공적으로 책망함으로 다른 사람들이 범죄의 심각성을 자각하고 두려워하도록 해야 합니다. 또한 교회의 지도자를 세울 때는 신중하게 선택해 신실한 사람을 세워야 합니다. 선행과 악행은 당장은 아니더라도 언젠가는 분명하게 드러납니다. 성급하게 겉으로 드러나는 모습으로 사람을 판단하거나 자신의 죄가 영원히 감추어질 것처럼 생각해서는 안 됩니다. 그리스도인은 하나님 앞에서 모든 생각과 행동이 드러남을 기억하고 매 순간 선을 심는 삶을 이루어 가야 합니다.

더 깊은 묵상
● 묵상 질문
아직 다른 사람에게 드러나지는 않았지만 내가 반복적으로 행하는 악한 일은 없나요?
● 적용 질문
어떻게 하면 이것을 극복할 수 있을까요?
오늘의 기도
국내: 최근 전국경제인연합회의 조사에 따르면 미혼자의 경우 결혼 후 출산 계획이 없다는 응답이 38.3%에 달했다. 출산 계획이 있는 미혼자의 예상 자녀 수는 평균 1.1명에 그쳤다. 정부가 효율적인 출산 정책을 시행하고, 개인주의에서 벗어나 생육하고 번성하도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