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묵상나눔터 | 정기구독신청 | 인쇄하기 |

훈련받은 만큼 주님 손에 쓰임받습니다 영상큐티보기

오늘의 찬양
너 성결키 위해 [(구)212장]
1. 너 성결키 위해 늘 기도하며 너 주안에 있어 늘 성경보고 온 형제들 함께 늘 사귀면서 일하기 전마다 너 기도하라
2. 너 성결키 위해 네 머리 숙여 저 은밀히 계신 네 주께 빌라 주 사귀어 살면 주 닮으리니 널보는 이마다 주 생각하리
3. 너 성결키 위해 주 따라가고 일 다급하여도 당황치 말고 참 즐거울 때나 또 슬플때나 너 주님만 믿고 늘 따라가라
4. 너 성결키 위해 늘 기도하며 네 소원을 주께 다 맡기어라 너 성령을 받아 주 섬겨 살면 저 천국에 가서 더 잘섬기리


디모데전서 4:6 - 4:16
6 네가 이것으로 형제를 깨우치면 그리스도 예수의 좋은 일꾼이 되어 믿음의 말씀과 네가 따르는 좋은 교훈으로 양육을 받으리라 7 망령되고 허탄한 신화를 버리고 경건에 이르도록 네 자신을 연단하라 8 육체의 연단은 약간의 유익이 있으나 경건은 범사에 유익하니 금생과 내생에 약속이 있느니라
9 미쁘다 이 말이여 모든 사람들이 받을 만하도다 10 이를 위하여 우리가 수고하고 힘쓰는 것은 우리 소망을 살아 계신 하나님께 둠이니 곧 모든 사람 특히 믿는 자들의 구주시라 11 너는 이것들을 명하고 가르치라 12 누구든지 네 연소함을 업신여기지 못하게 하고 오직 말과 행실과 사랑과 믿음과 정절에 있어서 믿는 자에게 본이 되어 13 내가 이를 때까지 읽는 것과 권하는 것과 가르치는 것에 전념하라 14 네 속에 있는 은사 곧 장로의 회에서 안수받을 때에 예언을 통하여 받은 것을 가볍게 여기지 말며 15 이 모든 일에 전심전력하여 너의 성숙함을 모든 사람에게 나타나게 하라
16 네가 네 자신과 가르침을 살펴 이 일을 계속하라 이것을 행함으로 네 자신과 네게 듣는 자를 구원하리라
본문해설

[오늘의 말씀 요약]
바울은 디모데에게 그리스도의 좋은 일꾼이 되기 위해 해야 할 것을 이야기합니다. 그는 경건에 이르도록 자신을 연단하라고 하면서 경건의 유익을 강조합니다. 말과 행실, 사랑과 믿음과 정결에 있어 본이 되어 읽는 것과 권하는 것과 가르치는 것에 전념하면 자신과 듣는 자를 구원합니다.


경건 훈련의 유익 4:6~11
경건과 영적 성장은 지속적인 훈련을 통해 이루어집니다. 주님의 좋은 일꾼으로 쓰임받기 위해서는 영적 유익이 없는 일에 에너지를 소모하지 말고 영적 성장을 이루어야 합니다. 그러기 위해서는 시간이나 어떤 값을 지불하더라도 경건 훈련을 계속해야 합니다. 육체의 훈련으로 얻는 유익은 일시적이지만, 경건 훈련의 유익은 현재에서부터 영원까지 이어지기 때문입니다. 경건의 능력이 삶에서 드러나기까지 훈련하는 것은 삶의 모든 영역을 윤택하게 하며 우리를 주님의 좋은 군사로 세워 줍니다. 살아 계신 하나님께 소망을 두는 사람은 경건 훈련에 자신의 삶을 투자하는 것이 아깝지 않습니다. 예수님을 닮는 삶이 진짜 성도의 삶이기 때문입니다.

성장하는 그리스도인 4:12~16
그리스도인에게 영적 성장은 선택이 아니라 필수입니다. 바울은 디모데가 그의 연소함 때문에 업신여김을 받을 것을 염려해 조언합니다. 첫째, 믿는 자에게 본이 되어야 한다고 말합니다. 성도는 말과 행실이 한결같은 목회자를 존경하고 따릅니다. 둘째, 목회자로서 말씀을 연구해 가르치는 일과 성도를 양육하는 일에 혼신의 힘을 다하라고 조언합니다. 온 마음과 힘을 다해 맡겨진 일을 감당해 어제보다 더 성장한 모습을 보여 줄 때, 성도의 인정과 사랑을 받습니다. 목회자를 위시해 모든 성도가 전심전력해 성숙함을 나타내는 교회는 세상을 향해 선한 영향력을 발휘할 수 있습니다. 성도의 영적 성장은 자신을 구원할 뿐 아니라 가르침받는 수많은 이를 구원의 길로 이끌 수 있습니다.

더 깊은 묵상
● 묵상 질문
경건 훈련이 가져다주는 유익은 무엇인가요?
● 적용 질문
경건 훈련을 방해하는 요소는 무엇이며, 어떻게 극복할 수 있나요?
● 묵상 질문
연소한 디모데가 목회자로서 갖추어야 할 주요한 자질은 무엇인가요?
● 적용 질문
성장하는 그리스도인이 되기 위해 내가 실천할 것은 무엇인가요?
오늘의 기도
온전한 경건을 방해하는 모든 게으름과 인본주의를 과감하게 버리기 원합니다. 다른 것에 눈을 돌리지 않고 오직 십자가의 푯대를 향해 전심전력함으로, 주님의 칭찬과 격려를 받는 하루가 되게 하소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