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1 02 03 04 05 06 07 08 0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2006년 03월 10일   
여호와의 열심으로…
  / 열왕기하 19:29 - 19:37
 
 

29 히스기야야, 내가 너에게 이 증거를 보이겠다. 너는 금년에 들에서 저절로 자란 곡식을 먹겠고, 내년에도 들에서 저절로 자란 곡식을 먹을 것이다.그러나 삼 년째 되는 해에는 심고 거두며 포도밭을 가꾸어서 그 열매를 먹을 것이다. 30 유다 집안의 남은 백성은 뿌리를 내리고 튼튼하게 자라나서 많은 열매를 맺게 될 것이다. 31 예루살렘에서 살아 남은 사람이 나오겠고 시온 산에서 살아 남은 사람이 나올 것이다. 나 여호와는 열심으로 그 일을 이룰 것이다. 32 여호와께서 앗시리아 왕에 대하여 이렇게 말씀하셨소. 그는 이 성에 들어오지 못한다. 그는 화살 한 발도 쏘지 못하며 방패를 가지고 가까이 오지도 못하고 성을 공격할 흙 언덕도 쌓지 못할 것이다. 33 그는 왔던 길로 다시 자기 나라로 돌아갈 것이다. 그는 이 성에 들어오지 못한다. 이것은 나 여호와의 말이다. 34 나를 위해, 그리고 내 종 다윗을 위해 이 성을 지켜 구원해 주겠다. 35 그 날 밤에 여호와의 천사가 앗시리아의 진으로 나아가서 앗시리아군 십팔만 오천 명을 죽였습니다. 백성이 이튿날 아침 일찍 일어나 보니, 그들이 모두 죽어 있었습니다. 36 그리하여 앗시리아 왕 산헤립은 그 곳을 떠나 니느웨로 돌아가서 그 곳에 머물렀습니다. 37 어느 날, 산헤립이 자기의 신 니스록의 신전에서 예배하고 있을 때에 그의 아들 아드람멜렉과 사레셀이 그를 칼로 죽이고 아라랏 땅으로 도망쳤습니다. 그리하여 산헤립의 아들 에살핫돈이 앗시리아의 왕이 되었습니다.

35 That night the angel of the LORD went out to the Assyrian camp and killed 185,000 Assyrian troops. When the surviving Assyrians woke up the next morning, they found corpses everywhere. 36 Then King Sennacherib of Assyria broke camp and returned to his own land. He went home to his capital of Nineveh and stayed there. 37 One day while he was worshiping in the temple of his god Nisroch, his sons Adrammelech and Sharezer killed him with their swords. They then escaped to the land of Ararat, and another son, Esarhaddon, became the next king of Assyria.

troop 명-군대,부대
corpse 명-시체,송장
escape 동-도망치다, 탈출하다
여호와의 열심

하나님은 유다가 2년 안에 앗시리아의 위협에서 벗어나 제 3년째에는 심고 거두며 그 열매를 먹을 것이라고 약속하셨습니다. 또한 살아 남은 자들은 다시 튼튼히 뿌리를 내릴 것이라고 약속하셨습니다. 하나님은 이 같은 약속이 성취될 것에 대해서 당신의 열심으로 이루실 거라고 하십니다. ꡒ이는 한 아기가 우리에게 났고 한 아들을 우리에게 주신 바 되었는데 그 어깨에는 정사를 메었고 그 이름은 기묘자라, 모사라, 전능하신 하나님이라, 영존하시는 아버지라, 평강의 왕이라 할 것임이라 그 정사와 평강의 더함이 무궁하며 또 다윗의 위에 앉아서 그 나라를 굳게 세우고 자금 이후 영원토록 공평과 정의로 그것을 보존하실 것이라 만군의 여호와의 열심이 이를 이루시리라.ꡓ(사 9:6-7) 주님이 열심을 내시겠다는 일은 반드시 이뤄지게 되어 있습니다. 우리의 구원도 바로 이 하나님의 열심으로 이뤄지는 것입니다.
주님은 반드시 당신의 백성을 회복시키시는 분이십니다. 우리의 어떠함이 아닌 오직 하나님의 열심으로 그렇게 될 것을 믿습니다.

 
산헤립의 죽음

이어서 하나님은 당시의 세계 최강대국이었던 앗시리아의 심판에 대해 말씀하셨습니다. 먼저 그들은 예루살렘의 근처에 와보지도 못하고 오던 길로 도망갈 것을 말씀하셨습니다. 왜냐하면 하나님께서 자기 이름과 다윗의 후손으로 오실 예수 그리스도를 위하여 그 성을 보호해 주실 것이기 때문입니다. 이 예언은 그 날 밤에 이집트와 마주 진치고 있던 앗시리아 군사 185,000명이 죽어버림으로 곧 바로 실현되었습니다. 역사가인 헤로도투스는 이 사건에 대해 무수한 쥐 떼들이 앗수르의 무기를 갉아먹어 제대로 쓸 수 없게 된 상태에서 이집트 군대가 공격함으로 생긴 일이라고 기록하고 있습니다. 이 때문에 퇴각하게 된 산헤립은 결국 자기의 두 아들의 반역에 의해 죽임을 당하게 됩니다.
악인이 우리를 멸망시킬 듯 하지만 주님은 우리를 그 압제에서 반드시 구해내 주시며 또한 악인의 행위를 반드시 갚아 주십니다.


 
라오스-2

라오스의 공산주의자들은 불교는 용인하면서도 기독교에는 그와 같은 자유를 주지 않고 있답니다. 기독교에 대해 억압하고 있는 상황들이 완화되어 사역이 더 활발히 일어날수 있도록 기도해요.

본 메일은 SWIM 메일 수신에 동의하신 분에게만 발송되는 발신전용 메일입니다.
메일 수신을 원치 않으시면 www.swim.org에 접속, QTLife>QT신청하기>메일그만받기(바로가기)에서 직접 처리하시거나, swim@swim.org로수신 거부 메일을 보내주시기 바랍니다.
Mailing service : SWIM | Tel : 02-796-3217 | Email : swim@swim.org | Update : 차경민
자료제공: GTM, UPMA Tel:02-453-3818 | Email : gtmor@korea.com
(c)GTM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