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묵상나눔터 | 정기구독신청 | 인쇄하기 |

누구세요?

큐티와 말씀 읽기

그 날에 이새의 뿌리에서 한 싹이 나서 만민의 기호로 설 것이요 열방이 그에게로 돌아오리니 그 거한 곳이 영화로우리라

( 이사야 11:10 )


해피와 생각하기

옆에서 한 청년이 부르는 CCM을 들었습니다.

'세상이 당신을 모른다 하여도~ 주님은 그 이름 마음에 새겼네...'

이 곡을 들으면서 마음이 뭉클해짐을 느꼈습니다.
이 세상에는 주님을 아는 사람도 있지만 모르는 사람이 훨씬 더 많습니다.
그 뿐입니까?
들었어도 모르는 사람이 있고,
듣지 못하여서 모르는 사람도 있습니다.
들었어도 무시하는 사람이 있는가 하면 욕하는 사람도 있습니다.
주님을 알면서 외면하는 사람도 있습니다.
주님을 알면서도 욕하는 사람도 있습니다.

하지만 주님은 이천 년 전에도 그러셨던 것 처럼...
그 이름을 마음에 새기신는 분임을 새삼 기억하게 됩니다.
그 어떤 한 사람도 주님께는 소중하지 않은 사람이 없습니다.
나도 당신도 주님께는 생명을 주고 바꾸실 만큼 귀한 존재입니다.

저 다음 가사가

'세상이 당신을 모른다 하기에 오늘도 주 이름 열방에 새기리'였는데,

나의 할 일을 말해 주는 듯 했습니다.
주님께 너무 감사하지 않습니까?
주님은 정말 좋으신 분입니다.




큐티와 실천하기

(n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