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묵상나눔터 | 정기구독신청 | 인쇄하기 |

Mysterious Ways 신비로운 방식
[ Job 40:1 - 40:14 ] - hymn 510

As the heavens are higher than the earth, so are My ways higher than your ways. — Isaiah 55:9


When my son began attending Chinese language classes, I marveled at the papers he brought home after his first session. As a native English speaker, it was difficult for me to understand how the written characters related to the spoken words. The language seemed incredibly complex to me—almost incomprehensible.

Sometimes I feel the same sense of bewilderment when I consider the way God operates. I know He has said, ¡°My thoughts are not your thoughts, nor are your ways My ways¡± (Isa. 55:8). Still, there¡¯s a part of me that feels like I should be able to understand why God allows certain things to happen. After all, I read His Word regularly and His Holy Spirit lives inside of me.

When I feel entitled to understand God¡¯s ways, I try to recommit myself to humility. I remember that Job did not get an explanation for all his heartache (Job 1:5,8). He struggled to understand, but God asked him: ¡°Shall the one who contends with the Almighty correct Him?¡±(40:2). Job contritely responded, ¡°What shall I answer You? I lay my hand over my mouth¡±(v.4). Job was speechless before God¡¯s greatness.

Although God¡¯s ways may seem to be mysterious and unfathomable at times, we can rest confidently that they are higher than our ways. — Jennifer Benson Schuldt
[ 욥기 40:1 - 40:14 ] - 찬송가 510 장

하늘이 땅보다 높음 같이 내 길은 너희의 길보다 높으며 — 이사야 55:9


내 아들이 중국어 수업을 듣기 시작했을 때, 나는 그가 첫 번째 수업을 마치고 집으로 가져온 종이들을 보고 깜짝 놀랐습니다. 영어가 모국어인 나로서는 쓰인 문자와 그 단어의 발음 사이에 어떤 상호연관이 있는지 이해하기가 어려웠습니다. 내게는 중국어가 거의 이해 불가능하게 복잡해보였습니다.

나는 하나님이 역사하시는 방식을 생각해볼 때 가끔씩 이와 같은 당혹감을 느낍니다. 나는 하나님이 “내 생각이 너희의 생각과 다르며 내 길은 너희의 길과 다름이니라”(사 55:8)라고 말씀하신 것을 압니다. 그러나 내 마음 한구석에는 왜 하나님이 어떤 일이 일어나도록 하시는지 꼭 알아야만 할 것 같은 느낌이 있습니다. 그래서 나는 하나님의 말씀을 규칙적으로 읽고, 성령께서도 내 안에 들어와 살고 계십니다.

내가 하나님의 방식들을 이해할 자격이 있다고 느낄 때마다, 나는 또 다시 나 자신을 겸손히 낮추려고 노력합니다. 나는 욥이 그를 마음 아프게 했던 모든 것들에 대해 설명을 듣지 못했다는 것을 기억합니다(욥 1:5,8). 그가 이해해보려고 몸부림쳤지만, 하나님은 그에게 “트집 잡는 자가 전능자와 다투겠느냐”(40:2)라고 물으셨습니다. 그러자 욥은 뉘우치며 이렇게 대답했습니다. “나는 비천하오니 무엇이라 주께 대답하리이까 손으로 내 입을 가릴 뿐이로소이다”(4절). 욥은 하나님의 위대함 앞에서 아무런 말도 할 수 없었습니다.

하나님의 방식이 때로는 신비롭고 이해 불가능해 보일 수도 있겠지만, 우리는 그것이 우리의 방식보다 더 차원이 높다는 것을 확신하며 안식할 수 있습니다.

Father, please help me to trust You even when I don¡¯t understand why things happen as they do. Please comfort my heart and remind me of Your goodness and love.

If you know that God¡¯s hand is in everything, you can leave everything in God¡¯s hand.


Job 40:1-14

[1] Moreover the LORD answered Job, and said:
[2] "Shall the one who contends with the Almighty correct Him? He who rebukes God, let him answer it."
[3] Then Job answered the LORD and said:
[4] "Behold, I am vile; What shall I answer You? I lay my hand over my mouth.
[5] Once I have spoken, but I will not answer; Yes, twice, but I will proceed no further."
[6] Then the LORD answered Job out of the whirlwind, and said:
[7] "Now prepare yourself like a man; I will question you, and you shall answer Me:
[8] "Would you indeed annul My judgment? Would you condemn Me that you may be justified?
[9] Have you an arm like God? Or can you thunder with a voice like His?
[10] Then adorn yourself with majesty and splendor, and array yourself with glory and beauty.
[11] Disperse the rage of your wrath; Look on everyone who is proud, and humble him.
[12] Look on everyone who is proud, and bring him low; Tread down the wicked in their place.
[13] Hide them in the dust together, Bind their faces in hidden darkness.
[14] Then I will also confess to you That your own right hand can save you.

주님, 왜 그런 일들이 생기는지 제가 이해할 수 없을 때에라도
주님을 신뢰할 수 있도록 도와주소서.
제 마음을 위로하시고
주님의 선하심과 사랑을 기억하게 해주소서.


모든 것에 하나님의 손길이 닿고 있다는 것을 안다면,
모든 것을 하나님의 손길에 맡길 수 있다.


욥기 40:1-14

[1] 여호와께서 또 욥에게 일러 말씀하시되
[2] 트집 잡는 자가 전능자와 다투겠느냐 하나님을 탓하는 자는 대답할지니라
[3] 욥이 여호와께 대답하여 이르되
[4] 보소서 나는 비천하오니 무엇이라 주께 대답하리이까 손으로 내 입을 가릴 뿐이로소이다
[5] 내가 한 번 말하였사온즉 다시는 더 대답하지 아니하겠나이다
[6] 그 때에 여호와께서 폭풍우 가운데에서 욥에게 일러 말씀하시되
[7] 너는 대장부처럼 허리를 묶고 내가 네게 묻겠으니 내게 대답할지니라
[8] 네가 내 공의를 부인하려느냐 네 의를 세우려고 나를 악하다 하겠느냐
[9] 네가 하나님처럼 능력이 있느냐 하나님처럼 천둥 소리를 내겠느냐
[10] 너는 위엄과 존귀로 단장하며 영광과 영화를 입을지니라
[11] 너의 넘치는 노를 비우고 교만한 자를 발견하여 모두 낮추되
[12] 모든 교만한 자를 발견하여 낮아지게 하며 악인을 그들의 처소에서 짓밟을지니라
[13] 그들을 함께 진토에 묻고 그들의 얼굴을 싸서 은밀한 곳에 둘지니라
[14] 그리하면 네 오른손이 너를 구원할 수 있다고 내가 인정하리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