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묵상나눔터 | 정기구독신청 |

진짜 왕을 섬기나요? 영상큐티보기

요약

빌라도는 유대 사람들의 요구대로 예수님을 십자가에 못 박도록 넘겨줍니다. 예수님의 십자가에 써 붙인 ‘유대 사람의 왕, 나사렛 예수’라는 문장을 고쳐 달라고 대제사장들이 항의하자 빌라도는 쓸 것을 썼다며 거절합니다.
성경읽기

요한복음 19:14 - 19:22

빌라도가 예수님을 넘겨줌
14 이날은 유월절의 예비일이었고 시간은 낮 12시쯤이었습니다. 빌라도가 유대 사람들에게 말했습니다. “보라. 너희들의 왕이다.” 15 그러자 그들이 소리쳤습니다. “없애 버리시오! 없애 버리시오! 십자가에 못 박으시오!” 빌라도가 그들에게 물었습니다. “너희들의 왕을 십자가에 못 박으란 말이냐?” 대제사장들이 대답했습니다. “우리에게는 가이사 말고는 다른 왕이 없습니다.” 16 마침내 빌라도는 예수를 십자가에 못 박도록 그들에게 넘겨주었습니다. 로마 군인들이 예수를 데리고 나갔습니다.

예수께서 십자가에 못 박히심
17 예수는 자기의 십자가를 지시고 해골(히브리 말로 ‘골고다’)이라는 곳으로 가셨습니다. 18 거기에서 그들이 예수를 십자가에 못 박았습니다. 그리고 다른 두 사람도 예수의 양쪽에 각각 한 사람씩 못 박았습니다. 19 빌라도는 또한 명패도 써서 십자가 위에 붙였습니다. 그 명패에는 ‘유대 사람의 왕, 나사렛 예수’라고 씌어 있었습니다. 20 예수께서 십자가에 못 박히신 곳이 예루살렘 성 가까이에 있었습니다. 또 그 명패가 히브리어와 라틴어와 그리스어로 각각 쓰였기 때문에 많은 유대 사람들이 이 명패를 읽었습니다. 21 그러자 유대 사람의 대제사장들이 빌라도에게 말했습니다. “ ‘유대 사람의 왕’이라고 쓰지 말고 ‘자칭 유대 사람의 왕’이라고 써 주십시오.” 22 빌라도가 대답했습니다. “나는 내가 쓸 것을 썼다.”
기도하기
진정한 왕이신 주님만을 나의 왕으로 모시고 따라가기 원합니다.
Mailing service : SWIM | Tel : 02-796-3217 | Email : swim@swim.org | Update : 김동호
자료제공 : (사)두란노서원 | Tel : 02-2078-3200 | Email : qtlife@duranno.com
All Rights Reserved (c)DURANNO | "sena(새벽나라) 텍스트 콘텐츠 저작권은 두란노서원에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