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Share board | Subscription |

Summing up


[ Exodus 5:1 - 5:21 ]

1Afterward Moses and Aaron went and said to Pharaoh, “Thus says the LORD, the God of Israel, ‘Let my people go, that they may hold a feast to me in the wilderness.’”
2 But Pharaoh said, “Who is the LORD, that I should obey his voice and let Israel go? I do not know the LORD, and moreover, I will not let Israel go.”
3 Then they said, “The God of the Hebrews has met with us. Please let us go a three days’ journey into the wilderness that we may sacrifice to the LORD our God, lest he fall upon us with pestilence or with the sword.”
4 But the king of Egypt said to them, “Moses and Aaron, why do you take the people away from their work? Get back to your burdens.”
5 And Pharaoh said, “Behold, the people of the land are now many, and you make them rest from their burdens!”
6 The same day Pharaoh commanded the taskmasters of the people and their foremen,
7 “You shall no longer give the people straw to make bricks, as in the past; let them go and gather straw for themselves.
8 But the number of bricks that they made in the past you shall impose on them, you shall by no means reduce it, for they are idle. Therefore they cry, ‘Let us go and offer sacrifice to our God.’
9 Let heavier work be laid on the men that they may labor at it and pay no regard to lying words.”
10 So the taskmasters and the foremen of the people went out and said to the people, “Thus says Pharaoh, ‘I will not give you straw.
11 Go and get your straw yourselves wherever you can find it, but your work will not be reduced in the least.’”
12 So the people were scattered throughout all the land of Egypt to gather stubble for straw.
13 The taskmasters were urgent, saying, “Complete your work, your daily task each day, as when there was straw.”
14 And the foremen of the people of Israel, whom Pharaoh’s taskmasters had set over them, were beaten and were asked, “Why have you not done all your task of making bricks today and yesterday, as in the past?”
15 Then the foremen of the people of Israel came and cried to Pharaoh, “Why do you treat your servants like this?
16 No straw is given to your servants, yet they say to us, ‘Make bricks!’ And behold, your servants are beaten; but the fault is in your own people.”
17 But he said, “You are idle, you are idle; that is why you say, ‘Let us go and sacrifice to the LORD.’
18 Go now and work. No straw will be given you, but you must still deliver the same number of bricks.”
19 The foremen of the people of Israel saw that they were in trouble when they said, “You shall by no means reduce your number of bricks, your daily task each day.”
20 They met Moses and Aaron, who were waiting for them, as they came out from Pharaoh;
21 and they said to them, “The LORD look on you and judge, because you have made us stink in the sight of Pharaoh and his servants, and have put a sword in their hand to kill us.”

1그 뒤에 모세와 아론이 바로에게 가서 말하였다. “주 이스라엘의 하나님이 말씀하시기를 ‘나의 백성을 보내라. 그들이 광야에서 나의 절기를 지켜야 한다’ 하셨습니다.”
2 그러나 바로는 이렇게 대답하였다. “그 주가 누구인데, 나더러 그의 말을 듣고서, 이스라엘을 보내라는 것이냐? 나는 주를 알지도 못하니, 이스라엘을 보내지도 않겠다.”
3 그들이 말하였다. “히브리 사람의 하나님이 우리에게 나타나셨습니다. 우리가 광야로 사흘 길을 가서, 주 우리의 하나님께 제사를 드릴 수 있게 허락하여 주십시오. 그렇게 하지 않으면, 주님께서 무서운 질병이나 칼로 우리를 치실 것입니다.”
4 이집트의 왕은 그들에게 이렇게 대답하였다. “모세와 아론은 들어라. 너희는 어찌하여 백성이 일을 하지 못하게 하느냐? 어서 물러가서, 너희가 할 일이나 하여라.”
5 바로가 말을 이었다. “그들이 이집트 땅의 백성보다도 더 불어났다. 그런데도 너희는 그들이 하는 일을 중단시키려 드는구나.”
6 바로는 그 날로, 이스라엘 백성을 부리는 강제노동 감독관들과 작업반장들에게 명령하였다.
7 “너희는 벽돌을 만드는 데 쓰는 짚을 더 이상 이전처럼 저 백성에게 대주지 말아라. 그들이 직접 가서 짚을 모아 오게 하여라.
8 그러나 벽돌 생산량은 이전과 같게 하여라. 만들어 내는 벽돌의 수가 줄어들어서는 안 된다. 그들이 게을러서, 그들의 하나님께 제사를 드리러 가게 해 달라고 하면서 떠든다.
9 그들에게는 더 힘겨운 일을 시키고, 그 일만 하게 하여서, 허튼 소리에 귀를 기울이지 못하게 하여라.”
10 이스라엘 백성을 부리는 강제노동 감독관들과 작업반장들이 나가서, 그들에게 이렇게 선포하였다. “바로께서 명령하시기를 ‘내가 너희에게 더 이상 짚을 주지 않겠다.
11 너희는 가서, 너희가 쓸 짚을 직접 구해 와야 한다. 그렇다고 해서 너희의 벽돌 생산량이 줄어들어서는 안 된다’ 하셨다.”
12 그래서 백성들은 온 이집트 땅에 흩어져서, 짚 대신으로 쓸 곡초 그루터기를 모아 들였다.
13 “너희는, 짚을 공급받을 때만큼 벽돌을 만들어 내야 한다.” 감독관들은 이렇게 말하며 그들을 몰아쳤다.
14 바로의 강제노동 감독관들은 자기들이 뽑아서 세운 이스라엘 자손의 작업반장들을 때리면서 “너희는 어찌하여, 어제도 오늘도, 벽돌 만드는 작업에서 너희가 맡은 일을 전처럼 다 하지 못하느냐?” 하고 다그쳤다.
15 이스라엘 자손의 작업반장들이 바로에게 가서 호소하였다. “어찌하여 저희 종들에게 이렇게 하십니까?
16 저희 종들은 짚도 공급받지 못한 채로 벽돌을 만들라고 강요받고 있습니다. 보십시오, 저희 종들이 이처럼 매를 맞았습니다. 잘못은 틀림없이 임금님의 백성에게 있습니다.”
17 그러자 바로가 대답하였다. “이 게을러 터진 놈들아, 너희가 일하기가 싫으니까, 주께 제사를 드리러 가게 해 달라고 떠드는 것이 아니냐!
18 썩 물러가서 일이나 하여라. 너희에게 짚을 대주지 않겠다. 그러나 너희는 벽돌을, 맡은 수량대로 어김없이 만들어 내야 한다.”
19 이스라엘 자손의 작업반장들은 매일 만들어야 하는 벽돌의 수를 줄일 수 없다는 말을 듣고서, 자기들이 곤경에 빠졌음을 알았다.
20 그들은 바로 앞에서 나오다가, 자기들을 만나려고 서 있는 모세와 아론과 마주쳤다.
21 그들은 이렇게 말하였다. “주님께서 당신들을 내려다보시고 벌을 내리시면 좋겠소. 당신들 때문에 바로와 그의 신하들이 우리를 미워하고 있소. 당신들은 그들의 손에 우리를 죽일 수 있는 칼을 쥐어 준 셈이오.”

Who is God like?

Thinking & Understanding
Moses went to Pharaoh and delivered the Lord’s command for Pharaoh to let the Israelites go, but Pharaoh refused, claiming that he did not know who the Lord was. Not only this, but he also gave a command for harder work to be imposed on the Israelites so that they would not ask again to be let go or listen to Moses’ words (vv. 1-9). Enraged by Moses’ request for Pharaoh to release the Israelites into the wilderness, Pharaoh imposed even tougher labour on the Israelites, so the people of Israel had to work even harder and suffered more abuse than before. The foremen of Israel resented Moses and Aaron, believing that they were responsible for the increase in their suffering (vv. 10-21).
모세는 바로에게 가서 이스라엘 백성을 보내라는 여호와의 명령을 전달하였지만 바로는 여호와를 알지 못한다고 하면서 거절합니다. 그뿐 아니라 이스라엘 백성이 다시는 보내달라는 소리를 못하고 모세의 말을 듣지 않게 하기 위해 일의 강도를 높여 더 힘들게 만들라고 명령합니다(1-9절). 광야로 보내달라고 한 모세의 요청에 화가 난 바로는 이스라엘 백성들에게 가중한 노역을 시키기 시작했고 이 때문에 이스라엘 백성은 이전보다 심한 학대를 받으며 더 힘들게 일하게 되었습니다. 이스라엘의 작업반장들은 모세와 아론 때문에 고통이 심해졌다며 그들을 원망했습니다(10-21절).

Who is God?
V. 1 God explained the purpose of the exodus as, ‘that they may hold a festival to me in the wilderness’. The Israelites had to give up their food and means of living and head into the wilderness to worship God. Jesus said that one who does not give up everything cannot be a true disciple (Lk. 14:26-33). Did I step onto the path of following Jesus with proper understanding of the kind of path it is?
출이집트의 목적을 “그들이 광야에서 나의 절기를 지켜야 한다”는 것으로 설명하십니다. 이스라엘은 하나님을 예배하기 위해 먹고 사는 문제를 포기하고 광야로 가야 했습니다. 예수님도 모든 것을 버리지 않으면 참 제자가 될 수 없다고 말씀하셨습니다(눅 14:26-33). 나는 예수님을 따르는 길이 어떤 길인지 제대로 알고 따라 나섰습니까?

What lesson is God teaching me?
Vv. 15-16 A more serious problem for the Israelites than the corporeal king of Egypt was the ‘servile spirit’ that was deeply rooted within them. We must not concern ourselves with the opinions of others and yield to them, but contemplate the heart of God and bow before him.
눈앞에 보이는 이집트 왕보다 더 심각한 이스라엘의 문제는, 그들 안에 뿌리 깊이 내재된 ‘영적 노예근성’이었습니다. 사람의 눈치 보며 굽실거리지 말고, 하나님의 마음을 헤아리며 그 분 앞에 엎드려야 합니다.


Prayer
Lord, help me not to be shaken by changes in my situation or the reactions of others but resolutely follow your will.
Tip
SWIM 후원하기
예금주 : 세계인터넷선교협의회
우리은행 : 1006-980-321700
하나은행 : 573-910004-21105
국민은행 : 387201-01-088376
정기후원 일시후원
본 메일은 SWIM 메일 수신에 동의하신 분에게만 발송되는 발신전용 메일입니다. 메일 수신을 원치 않으시면 www.swim.org에 접속, QTLife>QT신청하기>메일그만받기(바로가기)에서 직접 처리하시거나, swim@swim.org로수신 거부 메일 보내주시기 바랍니다.

| Tel : 02-796-3217 | Email : swim@swim.org |
자료제공 : (사)한국성서유니온선교회 / TEL : 02)2202-0091 정기구독/쇼핑몰문의 02-6339-1277 E-mail : webmaster@su.or.kr
"매일성경 컨텐츠는 (사)한국성서유니온선교회로부터 제공받았으며 모든 컨텐츠 저작권은 (사)한국성서유니온선교회에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