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묵상나눔터 | 정기구독신청 | 인쇄하기 |

여로보암의 길, 지독한 자기사랑
[ 열왕기하 13:1 - 13:13 ]

1. 유다의 왕 아하시야의 아들 요아스의 제이십삼 년에 예후의 아들 여호아하스가 사마리아에서 이스라엘 왕이 되어 십칠 년간 다스리며
2. 여호와 보시기에 악을 행하여 이스라엘에게 범죄하게 한 느밧의 아들 여로보암의 죄를 따라가고 거기서 떠나지 아니하였으므로
3. 여호와께서 이스라엘에게 노하사 늘 아람 왕 하사엘의 손과 그의 아들 벤하닷의 손에 넘기셨더니
4. 아람 왕이 이스라엘을 학대하므로 여호아하스가 여호와께 간구하매 여호와께서 들으셨으니 이는 그들이 학대받음을 보셨음이라
5. 여호와께서 이에 구원자를 이스라엘에게 주시매 이스라엘 자손이 아람 사람의 손에서 벗어나 전과 같이 자기 장막에 거하였으나
6. 그들이 이스라엘에게 범죄하게 한 여로보암 집의 죄에서 떠나지 아니하고 그 안에서 따라 행하며 또 사마리아에 아세라 목상을 그냥 두었더라
7. 아람 왕이 여호아하스의 백성을 멸절하여 타작 마당의 티끌 같이 되게 하고 마병 오십 명과 병거 열 대와 보병 만 명 외에는 여호아하스에게 남겨 두지 아니하였더라
8. 여호아하스의 남은 사적과 행한 모든 일과 그의 업적은 이스라엘 왕 역대지략에 기록되지 아니하였느냐
9. 여호아하스가 그의 조상들과 함께 자매 사마리아에 장사되고 그 아들 요아스가 대신하여 왕이 되니라
10. 유다의 왕 요아스의 제삼십칠 년에 여호아하스의 아들 요아스가 사마리아에서 이스라엘 왕이 되어 십육 년간 다스리며
11. 여호와께서 보시기에 악을 행하여 이스라엘에게 범죄하게 한 느밧의 아들 여로보암의 모든 죄에서 떠나지 아니하고 그 가운데 행하였더라
12. 요아스의 남은 사적과 행한 모든 일과 유다 왕 아마샤와 싸운 그의 업적은 이스라엘 왕 역대지략에 기록되지 아니하였느냐
13. 요아스가 그의 조상들과 함께 자매 이스라엘 왕들과 함께 사마리아에 장사되고 여로보암이 그 자리에 앉으니라
Guide
여로보암의 죄를 따라가고(2절): 북이스라엘 왕국을 건설한 여로보암은 자신의 왕권을 유지하기 위해 신앙을 왜곡했다(왕상 12장 25~33절). 그에게 신앙은 하나님 앞에 겸손하게 엎드리는 자기부인이 아니라, 욕망을 성취하기 위한 자기사랑의 도구였다. 이후 북이스라엘의 모든 왕들은 여로보암의 길, 즉 욕망을 위해 신앙을 왜곡하는 시도를 반복한다.

여호와께서 이에 구원자를 이스라엘에게 주시매(5절): 하나님께서 보내신 구원자에 대해서는 두 가지 의견이 있다. 첫째는 주전 805년경 아람을 침략하여 하사엘의 권력을 축소했던 앗수르의 아닷 니라리 3세이며, 둘째는 선지자 엘리사이다. 열왕기하 13장 14절에 기록된 요아스의 고백을 감안하면 엘리사로 보는 것이 더 타당하다.

여로보암 집의 죄에서 떠나지 아니하고(6절): 하나님의 구원에도 불구하고 외적인 고통이 사라지자 이스라엘은 다시 여로보암의 길로 회귀한다. 사사기의 악순환을 반복하고 있다.

Meditation & Life
여호아하스와 북이스라엘이 보여준 모습은 철저하게 자기중심적입니다. 자신들을 위해 신앙을 왜곡했고, 자신들이 고통스러우니 하나님 앞에 간구합니다. 그리고 그 고통이 사라지자 다시 자신들의 욕망을 따라 삽니다. 이들에게는 오직 자기 자신만이 있을 뿐입니다. 그러니 비록 신앙의 외양은 지니고 있지만 신앙의 본질, 하나님과 이웃을 사랑하는 삶을 알지 못합니다. 이점에서 ‘여로보암의 길’의 다른 이름은 지독한 자기사랑입니다. 지금도 여로보암의 길은 많은 그리스도인들을 유혹합니다. 나의 감정을 위해 예배에 참여하고 있다면, 나의 뜻을 위해 기도하고 있다면, 나의 명예를 위해 지체를 이용하고 있다면, 그 길이 바로 여로보암의 길입니다. 신앙은 나에 더 집중하는 것이 아니라 나를 넘어서는 것입니다.
Today's Prayer
오늘 묵상한 것에서 기도제목을 찾고, 한 줄 기도문을 작성하여 기도합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