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묵상나눔터 | 정기구독신청 | 인쇄하기 |

절망을 관통하는 새 시대의 씨앗
[ 열왕기하 11:1 - 11:12 ]

1. 아하시야의 어머니 아달랴가 그의 아들이 죽은 것을 보고 일어나 왕의 자손을 모두 멸절하였으나
2. 요람 왕의 딸 아하시야의 누이 여호세바가 아하시야의 아들 요아스를 왕자들이 죽임을 당하는 중에서 빼내어 그와 그의 유모를 침실에 숨겨 아달랴를 피하여 죽임을 당하지 아니하게 한지라
3. 요아스가 그와 함께 여호와의 성전에 육 년을 숨어 있는 동안에 아달랴가 나라를 다스렸더라
4. 일곱째 해에 여호야다가 사람을 보내 가리 사람의 백부장들과 호위병의 백부장들을 불러 데리고 여호와의 성전으로 들어가서 그들과 언약을 맺고 그들에게 여호와의 성전에서 맹세하게 한 후에 왕자를 그들에게 보이고
5. 명령하여 이르되 너희가 행할 것이 이러하니 안식일에 들어온 너희 중 삼분의 일은 왕궁을 주의하여 지키고
6. 삼분의 일은 수르 문에 있고 삼분의 일은 호위대 뒤에 있는 문에 있어서 이와 같이 왕궁을 주의하여 지키고
7. 안식일에 나가는 너희 중 두 대는 여호와의 성전을 주의하여 지켜 왕을 호위하되
8. 너희는 각각 손에 무기를 잡고 왕을 호위하며 너희 대열을 침범하는 모든 자는 죽이고 왕이 출입할 때에 시위할지니라 하니
9. 백부장들이 이에 제사장 여호야다의 모든 명령대로 행하여 각기 관할하는 바 안식일에 들어오는 자와 안식일에 나가는 자를 거느리고 제사장 여호야다에게 나아오매
10. 제사장이 여호와의 성전에 있는 다윗 왕의 창과 방패를 백부장들에게 주니
11. 호위병이 각각 손에 무기를 잡고 왕을 호위하되 성전 오른쪽에서부터 왼쪽까지 제단과 성전 곁에 서고
12. 여호야다가 왕자를 인도하여 내어 왕관을 씌우며 율법책을 주고 기름을 부어 왕으로 삼으매 무리가 박수하며 왕의 만세를 부르니라
Guide
아달랴가 그의 아들이 죽은 것을 보고 일어나(1절): 아달랴는 아들의 죽음 앞에서 애통하기보다는 권력을 장악하기 위해 더욱 큰 살육을 일으킨다. 이미 아달랴의 남편이었던 여호람은 모든 형제들을 살육했으며(대하 21장 4절), 아달랴의 아들이었던 아하시야는 아라비아 사람들의 침략으로 형제들을 잃었다(대하 22장 1절). 이제 아달랴가 아하시야의 아들들마저 살육함으로, 다윗 왕가 자체를 제거하려 한다. 아달랴는 여자의 후손을 제거하려는 뱀의 후손이다(창 3장 15절).

요람 왕의 딸 아하시야의 누이 여호세바가(2절): 하나님께서는 위기에 처한 다윗 왕가에 등불을 주시겠다고 약속하셨다(왕하 8장 19절). 이러한 하나님의 약속은 한 여인을 통해 구체적으로 성취된다. 한편 여호세바가 여러 왕자들 가운데 왜 가장 어린 요아스를 선택했는지에 대해서는 명확한 이유가 등장하지 않는다. 다만 바알 신앙을 적극적으로 장려했던 아달랴의 행태를 볼 때, 요아스는 너무 어려서 바알 신앙의 영향을 가장 적게 받았을 가능성이 크다.

Meditation & Life
죽임당한 왕자들의 절규와 더불어 다윗 왕가도 몰락했습니다. 하나님 나라와 언약에 대한 소망도 더 이상 의미 없어 보입니다. 백성들의 눈에는 쇄락한 성전과 대비된 거대한 바알 신전이, 몰락한 왕가 대신에 승승장구하는 아달랴만이 보였습니다. 그러나 여자의 후손을 향한 하나님의 언약은 절망을 관통하며 새로운 시대를 향하고 있었습니다. 모두가 절망했음에도 하나님께서는 절망하지 않으셨습니다. 모두가 눈에 보이는 것만이 전부라고 생각했지만 소수의 언약 백성들은 보이지 않는 언약에 그들의 생을 걸었습니다. 신실한 하나님과 충성된 언약 백성이 새 시대의 씨앗이었습니다. 아달랴와 같은 세상은 지금도 온 힘을 다해 새 시대를 거부합니다. 그러나 세상은 씨앗에 깃든 생명을 결코 막을 수 없습니다.

Today's Prayer
오늘 묵상한 것에서 기도제목을 찾고, 한 줄 기도문을 작성하여 기도합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