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내용보기 | 묵상나눔터 | 정기구독신청 | 인쇄하기  
   
   
 
26 May Tue, 2015
Calming The Storm
[ Mark 4:35 - 4:41 ] - hymn336
He arose and rebuked the wind, and said to the sea, “Peace, be still!” And the wind ceased and there was a great calm. — Mark 4:39
While Hurricane Katrina headed toward the coast of Mississippi, a retired pastor and his wife left their home and went to a shelter. Their daughter pleaded with them to go to Atlanta where she could take care of them, but the couple couldn’t get any money to make the trip because the banks were closed. After the storm had passed, they returned to their home to get a few belongings, and were able to salvage only a few family photos floating in the water. Then, when the man was taking his father’s photo out of its frame so it could dry, 6 fell out—precisely the amount needed for two plane tickets to Atlanta. They learned they could trust Jesus for what they needed.

For the disciples, trusting Jesus in a storm was the curriculum for the day in the dramatic narrative of Mark 4:35-41. Jesus had instructed His disciples to cross to the other side of the Sea of Galilee and then He went to sleep in the boat. When a quick and violent storm blew in, the disciples dripped as much with fear and anxiety as water from the waves. They woke Jesus, saying, “Teacher, don’t you care if we drown?”(v.38 niv). Jesus stood up and with three words, “Peace, be still!” He muzzled the storm.

We all experience storms—persecutions, financial troubles, illnesses, disappointments, loneliness—and Jesus does not always prevent them. But He has promised never to leave us nor forsake us (Heb.13:5). He will keep us calm in the storm. — Marvin Williams
   
Are you in a storm? What do you know about God’s character that could help bring calm to your heart?
In the storms of life, we can see the character of our God.
Mark 4:35-41

[35] On the same day, when evening had come, He said to them, "Let us cross over to the other side."
[36] Now when they had left the multitude, they took Him along in the boat as He was. And other little boats were also with Him.
[37] And a great windstorm arose, and the waves beat into the boat, so that it was already filling.
[38] But He was in the stern, asleep on a pillow. And they awoke Him and said to Him, "Teacher, do You not care that we are perishing?"
[39] Then He arose and rebuked the wind, and said to the sea, "Peace, be still!" And the wind ceased and there was a great calm.
[40] But He said to them, "Why are you so fearful? How is it that you have no faith?"
[41] And they feared exceedingly, and said to one another, "Who can this be, that even the wind and the sea obey Him!"
2015년 05월 26일 (화)
폭풍을 잠재우다
[ 마가복음 4:35 - 4:41 ] - 찬송가 336장
예수께서 깨어 바람을 꾸짖으시며 바다더러 이르시되 잠잠하라 고요하라 하시니 바람이 그치고 아주 잔잔하여지더라 — 마가복음 4:39
허리케인 카트리나가 미시시피 해안으로 다가오는 동안, 은퇴한 목사 부부가 집을 떠나 피신처로 갔습니다. 딸이 부모를 모시겠다고 애틀랜타로 오라고 간곡히 말했지만, 그들 부부는 은행들이 문을 닫아 여비를 마련할 수가 없었습니다. 폭풍이 지나간 후, 부부는 집으로 돌아와 살림살이를 챙겨보았지만, 물위에 떠다니는 가족사진 몇 장만 건질 수 있었습니다. 목사가 아버지의 사진을 말리려고 액자에서 꺼내는데 거기서 366달러가 떨어져 나왔습니다. 이 액수는 애틀랜타로 가는 비행기 표 2장을 사는데 필요한 액수와 정확히 맞아 떨어졌습니다. 그들은 그들에게 필요한 것을 얻기 위해서는 예수님을 믿으면 된다는 것을 배웠습니다.

제자들에게 있어, 마가복음 4:35-41에 극적으로 묘사되어 있는 그날의 가르침은 폭풍 중에 예수님을 신뢰하는 것이었습니다. 예수님은 제자들에게 갈릴리 바다를 건너가라고 지시하시고는 배 안에서 주무셨습니다. 사나운 광풍이 갑자기 불어 닥쳤을 때, 제자들은 파도치는 물에 젖는 만큼 공포와 불안에 잠겨들었습니다. 그들은 예수님을 깨우며 “선생님이여 우리가 죽게 된 것을 돌보지 아니하시나이까”라고 하였습니다. 예수님은 일어나셔서 “잠잠하라 고요하라”(38절)라고 말씀하시며 폭풍을 잠재우셨습니다.

우리 모두는 박해나 재정적인 어려움, 질병, 실망, 외로움 같은 폭풍을 만납니다. 그리고 예수님이 이런 폭풍이 항상 일어나지 않게 해주시는 것은 아닙니다. 하지만 예수님은 결코 우리를 떠나지도, 버리지도 않으실 것이라고 약속해주셨습니다(히 13:5). 주님은 폭풍 가운데에서도 우리를 평온하게 지켜주실 것입니다.
   
지금 폭풍 가운데 계십니까?
당신의 마음에 평온함을 가져다주실 수 있는
하나님의 성품에 대해
어떤 부분을 알고 계십니까?
살아가면서 만나는 폭풍 속에서 우리 하나님의 성품을 볼 수 있다.
마가복음 4:35-41

[35] 그 날 저물 때에 제자들에게 이르시되 우리가 저편으로 건너가자 하시니
[36] 그들이 무리를 떠나 예수를 배에 계신 그대로 모시고 가매 다른 배들도 함께 하더니
[37] 큰 광풍이 일어나며 물결이 배에 부딪쳐 들어와 배에 가득하게 되었더라
[38] 예수께서는 고물에서 베개를 베고 주무시더니 제자들이 깨우며 이르되 선생님이여 우리가 죽게 된 것을 돌보지 아니하시나이까 하니
[39] 예수께서 깨어 바람을 꾸짖으시며 바다더러 이르시되 잠잠하라 고요하라 하시니 바람이 그치고 아주 잔잔하여지더라
[40] 이에 제자들에게 이르시되 어찌하여 이렇게 무서워하느냐 너희가 어찌 믿음이 없느냐 하시니
[41] 그들이 심히 두려워하여 서로 말하되 그가 누구이기에 바람과 바다도 순종하는가 하였더라
 
5월 : 01 02 03 04 05 06 07 08 0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본 메일은 SWIM 메일 수신에 동의하신 분에게만 발송되는 발신전용 메일입니다.
메일 수신을 원치 않으시면 www.swim.org에 접속, QTLife>QT신청하기>메일그만받기(바로가기)에서 직접 처리하시거나, swim@swim.org로수신 거부 메일을 보내주시기 바랍니다.

  Mailing service : SWIM | Tel : 02-796-3217 | Email : swim@swim.org | Update : 이영미, 조용윤
제공 : RBC Ministries, 오늘의 양식사 | Tel : 031-780-9565~8 | Email : odb@hcc.or.kr
"To read other issues of Our Daily Bread, visit us at www.rbc.net"
All Rights Reserved 한국 오늘의 양식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