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내용보기 | 묵상나눔터 | 정기구독신청 | 인쇄하기  
   
   
 
30 January Fri, 2015
Sledding And Praying
[ Mark 14:32 - 14:42 ] - hymn539
Now it came to pass in those days that [Jesus] went out to the mountain to pray, and continued all night in prayer to God. — Luke 6:12
When the snow flies in Michigan, I like to get my grandkids, grab our plastic sleds, and go slipping and sliding down our backyard. We zoom down the hill for about 10 seconds, and then climb back up for more.

When I travel to Alaska with a bunch of teenagers, we also go sledding. We are hauled by bus nearly to the top of a mountain. We jump on our sleds and, for the next 10 to 20 minutes (depending on levels of bravery), we slide at breakneck speeds down the mountain, holding on for dear life.

Ten seconds in my backyard or 10 minutes down an Alaskan mountain. They’re both called sledding, but there is clearly a difference.

I’ve been thinking about this in regard to prayer. Sometimes we do the “10 seconds in the backyard” kind of praying—a quick, spur-of-the-moment prayer or a short thanks before eating. At other times, we’re drawn to “down the mountain” praying—extended, intense times that require concentration and passion in our relationship with Him. Both have their place and are vital to our lives.

Jesus prayed often, and sometimes for a long time (Luke 6:12; Mark14:32-42). Either way, let us bring the desires of our heart to the God of the backyards and the mountains of our lives. — Dave Branon
   
Lord, please challenge us to pray constantly—both in
short sessions and long. As we face the valleys, hills,
and mountains of our lives, may we lift our hearts
and minds to You in constant communication.
The heart of prayer is prayer from the heart.
Mark 14:32-42

[32] Then they came to a place which was named Gethsemane; and He said to His disciples, "Sit here while I pray."
[33] And He took Peter, James, and John with Him, and He began to be troubled and deeply distressed.
[34] Then He said to them, "My soul is exceedingly sorrowful, even to death. Stay here and watch."
[35] He went a little farther, and fell on the ground, and prayed that if it were possible, the hour might pass from Him.
[36] And He said, "Abba, Father, all things are possible for You. Take this cup away from Me; nevertheless, not what I will, but what You will."
[37] Then He came and found them sleeping, and said to Peter, "Simon, are you sleeping? Could you not watch one hour?
[38] "Watch and pray, lest you enter into temptation. The spirit indeed is willing, but the flesh is weak."
[39] Again He went away and prayed, and spoke the same words.
[40] And when He returned, He found them asleep again, for their eyes were heavy; and they did not know what to answer Him.
[41] Then He came the third time and said to them, "Are you still sleeping and resting? It is enough! The hour has come; behold, the Son of Man is being betrayed into the hands of sinners.
[42] "Rise, let us be going. See, My betrayer is at hand."
2015년 01월 30일 (금)
썰매타기와 기도하기
[ 마가복음 14:32 - 14:42 ] - 찬송가 539장
이 때에 예수께서 기도하시러 산으로 가사 밤이 새도록 하나님께 기도하시고 — 누가복음 6:12
미시간에 눈이 날리는 날이면, 나는 손자손녀들과 함께 플라스틱으로 된 썰매를 가지고 뒤뜰에서 눈썰매 타는 것을 좋아합니다. 우리는 약 10초 동안 언덕을 빠르게 내려가고는, 또 타려고 다시 올라갑니다.

여러 명의 청소년들과 알라스카에 갈 때도 우리는 썰매를 탑니다. 버스로 거의 산 정상까지 올라간 후 우리는 썰매를 타고 10분 내지 20분 동안(용감함의 정도에 따라) 필사적으로 썰매를 붙들고 목이 부러질 정도의 속도로 미끄러져 내려옵니다.

집 뒤뜰에서의 10초 동안이나 알라스카에서의 10분 동안이나 둘 다 썰매타기이지만, 이 둘 사이에는 분명한 차이가 있습니다.

나는 이것을 기도하는 것에 비추어 생각해 왔습니다. 가끔 우리는 “뒤뜰에서의 10초 동안”같은 기도를 합니다. 말하자면, 급하게 즉석에서 하는 기도나 식사 전에 짧게 하는 감사기도 같은 것입니다. 다른 때에는 “산을 내려오는”것과 같은 기도를 합니다. 하나님과 교제하는 가운데, 집중하여 열심을 갖고 오랫동안 열정적으로 기도하는 것입니다. 양쪽 다 나름대로 우리의 삶 속에 꼭 필요합니다.

예수님은 자주 기도하셨습니다. 그리고 때로는 오랫동안 기도하셨습니다(눅 6:12; 막 14:32-42). 어느 쪽이든, 우리가 마음으로 원하는 것들을 우리 삶의 뒤뜰이나 산 모두를 돌보시는 하나님 앞으로 가지고 나오십시다.
   
주님, 짧은 시간이든 긴 시간이든
우리로 꾸준히 기도하게 하소서.
우리의 삶에서 골짜기나 언덕, 높은 산을 만날 때
우리의 마음과 생각이 하나님께로 향하여 끊임없이 기도하게 하소서.
진정한 기도는 마음에서 우러나오는 기도이다.
마가복음 14:32-42

[32] 그들이 겟세마네라 하는 곳에 이르매 예수께서 제자들에게 이르시되 내가 기도할 동안에 너희는 여기 앉아 있으라 하시고
[33] 베드로와 야고보와 요한을 데리고 가실새 심히 놀라시며 슬퍼하사
[34] 말씀하시되 내 마음이 심히 고민하여 죽게 되었으니 너희는 여기 머물러 깨어 있으라 하시고
[35] 조금 나아가사 땅에 엎드리어 될 수 있는 대로 이 때가 자기에게서 지나가기를 구하여
[36] 이르시되 아빠 아버지여 아버지께는 모든 것이 가능하오니 이 잔을 내게서 옮기시옵소서 그러나 나의 원대로 마시옵고 아버지의 원대로 하옵소서 하시고
[37] 돌아오사 제자들이 자는 것을 보시고 베드로에게 말씀하시되 시몬아 자느냐 네가 한 시간도 깨어 있을 수 없더냐
[38] 시험에 들지 않게 깨어 있어 기도하라 마음에는 원이로되 육신이 약하도다 하시고
[39] 다시 나아가 동일한 말씀으로 기도하시고
[40] 다시 오사 보신즉 그들이 자니 이는 그들의 눈이 심히 피곤함이라 그들이 예수께 무엇으로 대답할 줄을 알지 못하더라
[41] 세 번째 오사 그들에게 이르시되 이제는 자고 쉬라 그만 되었다 때가 왔도다 보라 인자가 죄인의 손에 팔리느니라
[42] 일어나라 함께 가자 보라 나를 파는 자가 가까이 왔느니라
 
1월 : 01 02 03 04 05 06 07 08 0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본 메일은 SWIM 메일 수신에 동의하신 분에게만 발송되는 발신전용 메일입니다.
메일 수신을 원치 않으시면 www.swim.org에 접속, QTLife>QT신청하기>메일그만받기(바로가기)에서 직접 처리하시거나, swim@swim.org로수신 거부 메일을 보내주시기 바랍니다.

  Mailing service : SWIM | Tel : 02-796-3217 | Email : swim@swim.org | Update : 이영미, 조용윤
제공 : RBC Ministries, 오늘의 양식사 | Tel : 031-780-9565~8 | Email : odb@hcc.or.kr
"To read other issues of Our Daily Bread, visit us at www.rbc.net"
All Rights Reserved 한국 오늘의 양식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