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내용보기 | 묵상나눔터 | 정기구독신청 | 인쇄하기  
   
   
 
28 March Sat, 2015
TRAIL TREES
[ Isaiah 53:4 - 53:12 ] - hymn538
They pierced My hands and My feet ... They divide My garments among them, and for My clothing they cast lots. — Psalm 22:16-18
In recent years, my daughter has become fascinated with the history of the indigenous people in northern Michigan where she lives. One summer afternoon when I was visiting, she showed me a road that had a sign designating “Trail Trees.”She explained to me that it’s believed that long ago the Native Americans bent young trees to point the way to specific destinations and that they continued to grow in an unusual shape.

The Old Testament serves a similar purpose. Many commands and teachings of the Bible direct our hearts to the way the Lord wants us to live. The Ten Commandments are great examples of that. But in addition, the prophets of the Old Testament pointed the way to a coming Messiah. Thousands of years before Jesus came, they spoke of Bethlehem—Jesus’birthplace (see Micah 5:2 and Matt. 2:1-6). They described Jesus’death on the cross in striking detail (see Ps. 22:14-18 and John 19:23-24). And Isaiah 53:1-12 points to the sacrifice Jesus would make as the Lord “laid on Him the iniquity of us all”(v.6; see Luke 23:33).

Millennia ago, God’s Old Testament servants pointed to God’s Son—Jesus—the One who has now “borne our griefs and carried our sorrows”(Isa.53:4). He is the way to life. — Cindy Hess Kasper
   
Thank You for the simple message of salvation.
Jesus, You are the way, the truth,
and the life. Thank You forgiving
Your life for me. I love You.
Jesus sacrificed His life for ours.
Isaiah 53:4-12

[4] Surely He has borne our griefs And carried our sorrows; Yet we esteemed Him stricken, Smitten by God, and afflicted.
[5] But He was wounded for our transgressions, He was bruised for our iniquities; The chastisement for our peace was upon Him, And by His stripes we are healed.
[6] All we like sheep have gone astray; We have turned, every one, to his own way; And the LORD has laid on Him the iniquity of us all.
[7] He was oppressed and He was afflicted, Yet He opened not His mouth; He was led as a lamb to the slaughter, And as a sheep before its shearers is silent, So He opened not His mouth.
[8] He was taken from prison and from judgment, And who will declare His generation? For He was cut off from the land of the living; For the transgressions of My people He was stricken.
[9] And they made His grave with the wicked--But with the rich at His death, Because He had done no violence, Nor was any deceit in His mouth.
[10] Yet it pleased the LORD to bruise Him; He has put Him to grief. When You make His soul an offering for sin, He shall see His seed, He shall prolong His days, And the pleasure of the LORD shall prosper in His hand.
[11] He shall see the labor of His soul, and be satisfied. By His knowledge My righteous Servant shall justify many, For He shall bear their iniquities.
[12] Therefore I will divide Him a portion with the great, And He shall divide the spoil with the strong, Because He poured out His soul unto death, And He was numbered with the transgressors, And He bore the sin of many, And made intercession for the transgressors.
2015년 03월 28일 (토)
길을 보여주는 나무
[ 이사야 53:4 - 53:12 ] - 찬송가 538장
[그들이] 내 수족을 찔렀나이다…내 겉옷을 나누며 속옷을 제비 뽑나이다 — 시편 22:16-18
최근에 내 딸이 그녀가 사는 미시간 주 북부지역의 토착민들의 역사에 매료되었습니다. 내가 그녀를 방문한 어느 여름날 오후, 딸은 “길을 보여주는 나무”라고 표시가 되어 있는 길을 보여주었습니다. 오래전 아메리카 인디언들이 특정 목적지로 가는 길을 가리키기 위해 어린 나무들을 구부렸는데, 그 나무들이 그 모양으로 계속 자라서 특이한 모양으로 된 것으로 사람들이 믿고 있다고 딸이 설명해주었습니다.

구약성경도 그 나무들과 비슷한 목적을 가지고 있습니다. 성경에 있는 많은 명령과 가르침은 우리 마음을 주님이 원하시는 삶으로 인도해줍니다. 십계명이 그 훌륭한 예입니다. 그러나 구약의 선지자들은 그에 덧붙여 오실 메시아에 대해서도 가리켜 보여주었습니다. 그들은 예수님이 오시기 수천 년 전에 예수님의 출생지인 베들레헴에 대해 말했고(미 5:2, 마 2:1-6 참조), 십자가에서의 예수님의 죽음도 놀랍도록 자세하게 묘사했습니다(시 22:14-18, 요 19:23-24 참조). 그리고 이사야 53:1-12은 하나님이 “우리 모두의 죄악을 그에게 담당시키실”때 예수님이 감당하실 희생에 대해 보여주고 있습니다(6절; 눅 23:33 참조).

수천 년 전, 구약시대의 하나님의 종들은 지금 “우리의 질고를 지고 우리의 슬픔을 당한”(사 53:4) 하나님의 아들인 예수님을 가리켜 보여주었습니다. 예수님이 생명에 이르는 길입니다.
   
구원의 명료한 메시지이신 주님, 감사합니다.
예수님, 주님은 길이요 진리요 생명이십니다.
주님의 생명을 저에게 주셔서 감사합니다.
주님을 사랑합니다.
예수님은 우리를 위해 자신의 생명을 희생하셨다.
이사야 53:4-12

[4] 그는 실로 우리의 질고를 지고 우리의 슬픔을 당하였거늘 우리는 생각하기를 그는 징벌을 받아 하나님께 맞으며 고난을 당한다 하였노라
[5] 그가 찔림은 우리의 허물 때문이요 그가 상함은 우리의 죄악 때문이라 그가 징계를 받으므로 우리는 평화를 누리고 그가 채찍에 맞으므로 우리는 나음을 받았도다
[6] 우리는 다 양 같아서 그릇 행하여 각기 제 길로 갔거늘 여호와께서는 우리 모두의 죄악을 그에게 담당시키셨도다
[7] 그가 곤욕을 당하여 괴로울 때에도 그의 입을 열지 아니하였음이여 마치 도수장으로 끌려 가는 어린 양과 털 깎는 자 앞에서 잠잠한 양 같이 그의 입을 열지 아니하였도다
[8] 그는 곤욕과 심문을 당하고 끌려 갔으나 그 세대 중에 누가 생각하기를 그가 살아 있는 자들의 땅에서 끊어짐은 마땅히 형벌 받을 내 백성의 허물 때문이라 하였으리요
[9] 그는 강포를 행하지 아니하였고 그의 입에 거짓이 없었으나 그의 무덤이 악인들과 함께 있었으며 그가 죽은 후에 부자와 함께 있었도다
[10] 여호와께서 그에게 상함을 받게 하시기를 원하사 질고를 당하게 하셨은즉 그의 영혼을 속건제물로 드리기에 이르면 그가 씨를 보게 되며 그의 날은 길 것이요 또 그의 손으로 여호와께서 기뻐하시는 뜻을 성취하리로다
[11] 그가 자기 영혼의 수고한 것을 보고 만족하게 여길 것이라 나의 의로운 종이 자기 지식으로 많은 사람을 의롭게 하며 또 그들의 죄악을 친히 담당하리로다
[12] 그러므로 내가 그에게 존귀한 자와 함께 몫을 받게 하며 강한 자와 함께 탈취한 것을 나누게 하리니 이는 그가 자기 영혼을 버려 사망에 이르게 하며 범죄자 중 하나로 헤아림을 받았음이니라 그러나 그가 많은 사람의 죄를 담당하며 범죄자를 위하여 기도하였느니라
 
3월 : 01 02 03 04 05 06 07 08 0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본 메일은 SWIM 메일 수신에 동의하신 분에게만 발송되는 발신전용 메일입니다.
메일 수신을 원치 않으시면 www.swim.org에 접속, QTLife>QT신청하기>메일그만받기(바로가기)에서 직접 처리하시거나, swim@swim.org로수신 거부 메일을 보내주시기 바랍니다.

  Mailing service : SWIM | Tel : 02-796-3217 | Email : swim@swim.org | Update : 이영미, 조용윤
제공 : RBC Ministries, 오늘의 양식사 | Tel : 031-780-9565~8 | Email : odb@hcc.or.kr
"To read other issues of Our Daily Bread, visit us at www.rbc.net"
All Rights Reserved 한국 오늘의 양식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