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벽나라 묵상나눔터
구독신청
SWIM 묵상홈
2017년 01월 06일 / 01 02 03 04 05 06 07 08 0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경건, 레벨 업!" (디모데전서 4:6 - 4:16)
   
 내 기도하는 그 시간 (앨범 : 아름다운 천상의 피아노)  
 주 내맘에 모신 후에 (앨범 : 침묵기도4)  
 
 
묵상하기 거짓 교사와 이단으로 인한 영적 싸움이 끊이지 않았던 에베소 교회처럼, 오늘날에도 세상적인 가치관과 이단의 가르침들이 호시탐탐 우리를 노립니다. 이런 때일수록 우리는 자신을 경건하게 지키는 훈련에 열심을 내야 합니다. 몸을 건강히 관리하기 위해 꾸준히 운동하듯이, 영적인 건강을 위해서 매일 말씀을 읽고 묵상하며 말씀대로 사는 훈련을 꾸준히 해야 하는 것입니다. 이는 교회를 이끄는 디모데를 위한 말씀이면서 동시에 복음의 일꾼으로 부름 받은 나를 향한 말씀이기도 합니다. 바른 진리의 교훈을 배우고 나누며, 그 말씀에 비추어 나 자신을 경건하게 지키는 훈련을 할 때 나는 영적으로 튼튼히 단련될 수 있습니다.

적용하기 롤플레잉게임(RPG)을 할 때는 캐릭터 레벨을 올리는 것이 중요합니다. 레벨에 따라 사용할 수 있는 기술과 무기, 갈 수 있는 장소 등이 늘어나기 때문입니다. 경건의 레벨 또한 마찬가지입니다. 매일 말씀에 나를 비추어 보고 삶에 적용하려는 노력을 통해 경건을 레벨 업 시킬 때, 나의 영적 성장은 물론이고 다른 사람에게 끼치는 구원의 영향력 또한 점점 커집니다.

 
 
바울은 디모데에게 성도들을 가르쳐서 그리스도의 선한 일꾼으로 세우고, 동시에 자기 자신을 경건에 이르도록 단련하라고 권면합니다.


경건에 이르도록 단련하라
6 네가 이런 것들을 그 형제들에게 가르친다면 그리스도의 선한 일꾼이 되어 믿음의 말씀과 네가 따르는 선한 가르침으로 양육받게 될 것이다. 7 저속하고 헛되게 꾸며 낸 이야기를 버리고 오직 경건에 이르도록 너 자신을 단련하여라. 8 육체를 단련하는 것은 조금은 유익하나 경건은 모든 일에 유익하며 이 세상과 앞으로 올 세상의 생명을 약속한다. 9 이 말은 진실하며 모든 사람이 받을 만하다. 10 이것을 위해 우리가 수고하며 애쓰고 있다. 이는 우리가 살아 계신 하나님께 소망을 두고 있기 때문이다. 하나님은 모든 사람 특히 믿는 사람들의 구주이시다. 11 너는 이런 것들을 명령하고 가르쳐라. 12 네가 젊다고 해서 누구라도 너를 업신여기지 못하게 하고 오직 말과 행실과 사랑과 믿음과 순결에 대해 믿는 사람들의 본이 되어라. 13 내가 갈 때까지 너는 성경 낭독과 설교와 가르치는 일에 전념하여라. 14 네 속에 있는 은사, 곧 장로들의 모임에서 안수받을 때 예언을 통해 받은 은사를 소홀히 여기지 마라. 15 이것들을 실천하고 이것들을 꾸준히 행하여라. 그래서 네 진보가 모든 사람에게 나타나게 하여라. 16 너 자신과 가르침에 주의하고 그 일들을 계속하여라. 이렇게 함으로 너는 너뿐 아니라 네 말을 듣는 모든 사람들을 구원할 것이다.

 
 
나는 몸은 열심히 가꾸고 단련하면서 경건의 훈련은 뒷전으로 하고 있지 않나요? 오늘부터 나의 영적인 건강을 위해 무엇부터 시작해야 할까요?

내가 알고 경험한 하나님, 깨달은 복음을 얼마나 많은 사람과 나누고 있나요? 나는 성경을 열심히 배우고, 또 배운 것을 다른 사람에게 전하며 살고 있나요?

 
 
친구들에게 제가 배우고 경험한 복음을 말할 수 있는 용기를 주세요. 성경을 바로 알고 바로 가르쳐서 저뿐만 아니라 주위 사람들까지 구원의 길로 안내하는 자녀가 되기 원합니다.

 
본 메일은 SWIM 메일 수신에 동의하신 분에게만 발송되는 발신전용 메일입니다.
메일 수신을 원치 않으시면 www.swim.org에 접속, QTLife>QT신청하기>메일그만받기(바로가기)에서 직접 처리하시거나, swim@swim.org로수신 거부 메일을 보내주시기 바랍니다.

자료제공 - 두란노서원 Tel : 02)794-5100
All Rights Reserved Society for World Internet Mission
Tel: 02)796-3217 | E-mail: swim@swim.org | Update : 김동호